중국, 첫 여성 우주인 등 3명이 탄 선저우 9호 발사
중국, 첫 여성 우주인 등 3명이 탄 선저우 9호 발사
  • 김상욱 대기자
  • 승인 2012.06.16 2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주정거장 유인 우주 도킹에 첫 도전

중국은 유인 우주선 선저우 9호를 실은 창정(長征)2-F 로켓을 16일 오후 6시 37분(한국시간 오후 7시 37분) 네이멍구자치구 주취안(酒泉)위성발사센터에서 발사했다.

▲ 선저우 9호 발사 /사진 : 차이나 데일리

▲ 중국 유인 우주선 첫 여성 우주인, 류양 /사진 : 차이나 데일리

▲ 선저우 9호 유인 우주선 우주인 3인 /사진 : 차이나 데일리

이날 발사된 선저우 9호에는 징하이펑(景海鵬), 류왕(劉旺), 류양(劉洋·여) 등 3명의 우주인이 탑승했으며, 발사 목적은 ‘유인 우주 도킹 기술’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다.

선저우 9호는 발사대에서 발사된 지 9분 30여초(570여초)가 지나 창정 2-F로켓에서 완전히 분리돼 지구궤도를 돌기 시작했다. 선저우 9호는 1~2일 후에 실험용 우주정거장 톈궁(天宮) 1호와 도킹을 시도할 계획이다.

이번 유인 우주 도킹에 성공을 할 경우 중국은 미국, 러시아에 이어 세계에서 3번째 유인 우주 도킹 기술을 확보한 국가가 된다. 선저우 9호는 우선 자동 운항 방식으로 1차 도킹을 했다가 다시 분리하고 나서 우주인의 수동 조작 방식을 통해 2차 도킹을 시도하며, 도킹이 성공할 경우 선저우 9호와 톈궁 1호는 결합 상태에서 열흘간 지구궤도를 돌게 된다.

중국은 비록 무인 우주선이지만 지난해 11월 선저우 8호를 발사해 톈궁 1호와 2차례 도킹하는데 성을 거둔 바 있다.

선저우 9호는 발사 후 13일이 지나면 톈궁 1호와 분리, 네이멍구자치구 초원 지대로 귀환할 예정이다.

한편, 중국의 유인 우주선 발사는 지난 2003년에 선저우 5호, 2005년에 선저우 6호, 2008년에 선저우 7호를 쏘아 올렸으며 이번이 네 번째다.

*** 중국의 우주개발 일지 요약 ***

▲ 2012년 6월 15일 : 유인 우주선 선저우 9호 발사. 첫 여성우주인 류양(劉洋) 탑승.
▲ 2011년 11월 : 첫 화성 탐사선 잉훠(螢火)1호 러시아 로켓에 빌려 발사. 로켓 이상 궤도진입 실패 
▲ 2011년 11월 : 무인 우주선 선저우 8호 발사. 톈궁 1호와 2차례 도킹 성공.
▲ 2011년 9월 : 실험용 우주 정거장(ISS) 톈궁(天宮)1호 발사.
▲ 2010년 1월 : 달 탐사선 창어 2호 발사.
▲ 2010년 1월 : 달 탐사선 창어 2호 발사.
▲ 2008년 9월 25일 : 유인 우주선 선저우 7호 발사, 첫 우주 유영 성공.
▲ 2007년 10월 24일 : 달 탐사선 창어(嫦娥) 1호 발사.
▲ 2005년 10월 12일 : 유인 우주선 선저우 6호 발사.
▲ 2003년 10월 15일 : 최초의 유인 우주선 선저우 5호 발사.
▲ 2002년 12월 : 선저우 4호 발사
▲ 2002년 3월 : 선저우 3호 발사
▲ 2001년 1월 : 선저우 2호 발사.
▲ 2000년 : 최초의 군사 위성 발사.
▲ 1999년 11월 : 선저우(神舟)1호 발사. 유인 우주선 발사 위한 4가지 실험
▲ 1997년 : 러시아에서 훈련받은 중국 우주인 최초 2명 탄생.
▲ 1992년 9월 : 공산당 중앙정치국, 3단계 유인 우주 프로젝트 계획(921공정) 수립.
▲ 1988년 : 최초의 기상관측 위성 펑윈(風雲)1호 발사.
▲ 1981년 : 최초 다중(3개) 위성 발사.
▲ 1975년 11월 : 첫 회수식 인공위성 FSW-01 발사
▲ 1970년 4월 : 첫 인공위성 '둥팡훙(東方紅) 1호' 발사. 옛 소련, 미국, 프랑스, 일본에 이어 5번째.
▲ 1965년 9월 : 중국과학원 위성설계원 발족. 인공위성 설계 착수.
▲ 1956년 10월 : 중국로켓기술연구소 개설 //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