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말로만 화해 NLL 도발 계속
北, 말로만 화해 NLL 도발 계속
  • 백승목 대기자
  • 승인 2009.11.10 15:1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일타령 민족타령보다 불화의 원인제거와 불신의 뿌리 뽑기가 급선무

 
   
     
 

10일자 노동신문은 “화해와 협력은 자주통일, 평화번영의 길” 이라는 논설에서 ‘6.15 통일시대’ 타령과 ‘우리민족끼리’ 구호를 반복해서 강조하였다.

신문은 “북과 남은 서로 다른 사상과 제도의 존재를 인정하는 기초 우에서 화합을 이룩하고 공존, 공영, 공리를 도모하면서 조국통일의 길을 함께 열어나가야 합니다.”라고 했다는 김정일 어록을 들먹이면서 남북 관계는 외세에 의해서 분단 된 동족의 통일로 가는 과정의 특수한 관계라고 주장했다.

“남북 간 화해와 협력은 자주통일, 평화번영의 길과 잇닿아 있다”며, “6.15선언과 10.4선언을 적극 옹호하고 성실히 이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남과 북, 해외의 전체 조선동포들은 6. 15공동선언과 10. 4선언의 기치높이 북남관계를 개선하고 자주통일과 평화번영을 이룩하기 위한 애국애족의 투쟁에 한사람같이 떨쳐나서야 할 것 이라고 선동 했다.

한편, 김정일은 오늘 오전 11시 35분경 해적선 1척을 서해 대청도 동쪽 6.3마일 지점으로 내려 보내 아군경비정의 경고도 무시한 채 막무가내로 NLL(북방한계선)을 침범하여 우리해군 경비정이 격파사격을 가하여 반파 상태로 격퇴 하는 교전이 발생 했다.

이는 오는 14일부터 시작되는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아시아 순방에 앞서 ‘한반도 정세의 불안정’ 상태를 실증적으로 보여주어 ‘휴전협정을 평화협정’으로 대체해야 한다는 메시지를 전하려는 시나리오의 하나로 볼 수도 있으나 북의 이러한 이율배반적인 和戰 양면공세가 가증스럽기 짝이 없다.

김정일이 화해와 협력을 주장하기에 앞서 ‘不和의 原因’을 스스로 제거하고 협력을 요구하기에 앞서서 ‘不信의 뿌리’를 뽑아내는 것이 먼저여야 한다.

남북 간 불화의 근본원인은 김일성이 일으킨 6.25남침 전쟁 범죄이며, 김정일이 자행한 8.18 도끼만행, 아웅산 묘지 폭파, KAL 858기 공중 폭파 등 국제테러이다. 김일성 남침전쟁과 김정일의 테러에 대한 솔직하고도 진지한 시인사과가 없는 한 화해를 말할 자격이 없다.

남북 간 불신의 뿌리는 노동당 규약에 명시 된 한반도 적화통일 노선이며, 북의 일당독재체제에 있다. 북이 적화통일 야욕을 버리고 일당독재체제를 포기하지 않는 한 어떤 감언이설로도 신뢰를 얻을 수 없을 것이다.

1994년 12월 18일 김정일이 북한 주민을 “김일성 민족으로 명명하고 태양민족으로 칭 하면서 김일성을 영생하는 수령”으로 추앙한 이후, 북에는 조선민족도 한민족도 존재하지 않는다. 우리 대한민국 5000만 동포와 해외 700만 동포가 북에 존재하지도 않는 ‘韓民族’과 무슨 수로 “우리민족끼리”를 할 수 있단 말인가?

김정일이 진정으로 ‘우리민족끼리’를 하려면 ‘김일성민족, 태양민족’ 개소리부터 취소하고 ‘영생하는 수령, 영원한 주석’ 이라고 떠받드는 6.25남침 전범의 사망을 선포하고 지금 당장 3남 김정은을 내세워 벌이고 있는 전근대적인 3대 세습독재체제 구축 작업을 중단 포기해야 한다.

그리고 늦었지만, 핵 완전폐기는 물론, 국군포로와 납북어부 등 1000여명에 이르는 남쪽 동포들을 조건 없이 송환해야 하며, 박왕자 주부 피격사망사건에 대한 진상조사와 챔임자 처벌이 이루어져야 한다. 그리고 나서야 화해도 협력도 지원도 있을 수 있는 것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좌파조센징 2009-11-10 16:19:23
좌파조센징들의 핵폭탄은 핵폭탄으로 맞서면 된데이

핵폭탄 쏜다니까

개정일새끼 오줌 찌리는거 아냐 ㅎㅎㅎㅎㅎ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