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육군 15사단과 장병 복무환경 개선 업무협약
롯데, 육군 15사단과 장병 복무환경 개선 업무협약
  • 이서윤 기자
  • 승인 2021.09.10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9일, 강원도 철원 육군 15사단 수색대대에 ‘청춘책방’ 열어
- 2023년까지 ‘자랑스러운 육군 가족상’ 후원
강원도 철원 육군 15사단 수색대대에 설치된 ‘청춘책방’을 국군 장병들이 이용하고 있다(사진 : 롯데)
강원도 철원 육군 15사단 수색대대에 설치된 ‘청춘책방’을 국군 장병들이 이용하고 있다(사진 : 롯데)

롯데는 9일 육군본부와 강원도 철원 15사단 수색대대에서 장병들의 복무환경 개선에 힘을 보태는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롯데는 2023년까지 청년장병들의 자기개발을 돕는 ‘청춘책방’과 육군본부가 올해 신설한 ‘자랑스러운 육군 가족상’을 후원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육군본부 남영신 육군참모총장, 롯데지주 이동우 대표이사, 한국구세군 장만희 사령관이 참석했다.

롯데는 육군본부, 한국구세군과 협력하여 지난 2016년부터 최전방 GOP(일반 전초; General Outpost), 해안 소초 등에 근무해 상대적으로 문화적 혜택을 누리기 힘든 장병들에게 독서카페 ‘청춘책방’ 사업을 진행해 왔다. 지금까지 오픈한 57개에 올해 8곳을 추가해 총 65개(육군 58곳, 공군 7곳)로 확대한다.

특히 올해는 기존 독서카페 형태와 달리 군 장병 대부분이 휴대폰 사용이 가능하다는 점을 고려해 E-library(전자책) 공간과 독서실 공간을 통합한 ‘온라인 학습 공간’도 만들어 학습에 집중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

강원도 철원 육군 15사단 수색대대에 설치된 ‘청춘책방’ 내부 모습(사진 : 롯데)
강원도 철원 육군 15사단 수색대대에 설치된 ‘청춘책방’ 내부 모습(사진 : 롯데)

롯데지주 이동우 대표이사는 “장병들이 군복무 기간 동안 틈틈이 미래를 준비하는데 롯데가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어 보람을 느낀다”며, “코로나19 상황에서 청춘책방이 장병들의 힐링 공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육군본부 남영신 참모총장은 롯데에 감사의 말과 함께 “장병들이 청춘책방에서 자기개발을 통해 꿈을 성취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며, “육군 역시 장병들의 군 복무가치 재고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