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지정면, 가정용 소화기로 이웃 큰 불 막아
원주시 지정면, 가정용 소화기로 이웃 큰 불 막아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1.04.07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일, 지정면의 한 주택 외벽에서 발생한 화재를 이웃이 목격하고 가정용 소화기를 이용하여 신속히 진화한 것으로 알려져 주택용 소방시설 비치의 중요성이 얼마나 중요한지 보여주고 있다.

화재는 주택의 심야전기보일러 계량기에서 발생하였는데 바로 옆에는 LPG가스통까지 있어 자칫 큰 불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이었다. 그러나 이를 목격한 이웃과 집 주인이 가정용 소화기 2개를 이용해 연소확대를 막았다.

가정용 소화기가 없었다면 집 전체가 화재로 인한 피해를 입을 수 있는 상황이었으나 평소 소화기를 눈에 띄는 곳에 비치하고 사용법을 숙지해 놓은 것이 이번 화재를 막을 수 있었다.

이기중 원주소방서장은 "가정용 소화기는 화재초기에 사용시 소방차 1대보다 큰 역할을 한다"며 "모든 가구에 주택용 소방시설이 설치하여 화재로 인한 피해예방을 위해 자발적이고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