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돈 의왕시장, 2021년도 시정방향 밝혀
김상돈 의왕시장, 2021년도 시정방향 밝혀
  • 김병철 기자
  • 승인 2020.12.02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소통과 화합으로 변화와 혁신주도 노력"
김상돈 의왕시장이 제272회 의왕시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의왕시

김상돈 의왕시장은 1일 제272회 의왕시의회 제2차 정례회 시정연설을 통해 "소통과 화합으로 지속가능 발전 도시로의 토대를 마련하겠다"는 2021년도 시정방향을 밝혔다.

이날 김 시장은 2021년도 예산안 설명에 앞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어려운 상황에서도 시를 믿고 방역과 위기극복에 힘을 모아주신 시민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16만 의왕시민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또 내년도 예산안 설명에서 “일반회계는 4,263억 원, 특별회계는 공기업 특별회계를 포함하여 817억 원”이며, “일반회계 세입부문은 지방세와 세외수입, 지방교부세가 금년보다 3.5%가 감소한 1,940억 원, 국·도비 보조금은 금년보다 10.8% 증가한 1,421억 원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아울러, “2021년도 편성 예산은 △사회복지 분야 1,798억 원 △교통 물류분야 390억 원 △환경분야 295억 원 △국토지역개발분야 194억 원 △ 문화관광분야 164억 원 △보건분야 153억 원 △교육분야 129억 원 등으로 편성하였으며, 모락공원 리모델링 사업 등 총 30개 사업, 33억 원의 ‘주민참여예산’도 함께 편성했다”고 말했다.

김 시장은 △좋은 일자리가 넘쳐나는 활기찬 경제도시 △시민 모두가 행복하고, 삶이 따뜻한 복지도시 △혁신교육을 선도하는 교육으뜸도시 △도시 인프라가 잘 갖춰진 깨끗하고 안전한 도시 △시민 모두가 즐겁고 건강한 문화도시 △시민과 끊임없이 소통하고 공감하는 열린행정 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비전도 함께 제시했다.

시정연설을 마무리 하며 김 시장은 “지금의 어려운 시기를 시와 시민이 함께 믿고 신뢰한다면, 위기를 반드시 이겨낼 수 있다”면서, “시에서는 시민의 안전을 지켜드릴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며, 앞으로도 온 열정과 혼신의 힘을 다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시정 운영의 의지를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