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시곡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본격 추진
당진시, 시곡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본격 추진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0.12.02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9억 원 투입, 4.0km 구간 수질정화를 위한 인공습지와 생태둠벙 및 주민 친수공간 조성
시곡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시곡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담수호 수질개선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는 당진시가 석문호 주요 수계 중 하나인 시곡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환경부의 제8차 통합집중형 오염지류 개선사업으로 선정된 시곡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은 시곡천 및 백석천의 석문호 유역 내 오염지류 개선사업들을 동시다발적으로 추진해 단기간에 수질을 개선하기 위한 사업 중 하나이다.

시는 279억 원을 투입해 시곡동 윗물구천 종점부터 당진천 합류점까지 4.0km 구간에 수질정화를 위한 인공습지와 생태둠벙 및 주민 친수공간을 조성하게 된다.

시는 금년 1월 시곡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에 대한 타당성 조사에 착수해 용역결과를 토대로 금강유역환경청에 복원계획에 대한 사전심의를 신청하는 한편 발 빠르게 충청남도와 협의해 2021년도 예산을 확보하는 등 사업 착수를 1년가량 앞당겨 내년도부터 본격적으로 사업 추진에 나선다.

시 관계자는 “시곡천의 수질을 근본적으로 개선하려면 하천 복원과 함께 하천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생활습관 개선 등 수질개선 동참 노력이 필요하다”며 “안정적인 농업용수 확보에 기여하고 지역 주민의 정주여건을 개선하기 위한 생태하천 복원사업에 주민 분들의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