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産 우수 농·특산물 수출길 지속적 이어져
인제産 우수 농·특산물 수출길 지속적 이어져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0.11.25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제産 우수 농·특산물이 코로나19의 여파로 지역 경기가 위축된 가운데지역농가 및 제조기업들이 어려운 시기에도 지속적으로 안정적 수출 길을 이어가고 있다.

인제군은 25일 북면 원통농공단지 내 하늘농산영농조합법인 주차장에서 ‘미국 LA 13차 수출선적’을 갖았다.

이번 13차 수출길에 오르는 품목은 김치, 황태 및 오미자 가공식품, 잡곡류 등으로 지난해 마련된 미국 LA 상설판매장을 전진기지로 운영하면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난해 7억5,000만원에 이어 올 한해 누적 수출액이 12억원에 달하는 등 안정적 수출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미국 현지인들에게 인제 산 상품의 인지도가 나날이 높아져 온라인 판매가 더욱 늘어나고 있는 추세로 수출전망을 더욱 밝게 하고 있다.

이번 수출 품목은 하늘농산영농조합법인-김치류(포기・총각ㆍ갓ㆍ파), 대륭영농조합법인-황태(황태채, 껍질, 선물세트 등), 한계령웰빙 영농조합법인-솔순라이스칩, 인제명품오미자(주)-오미자차, 건오미자, 기린농협-잡곡류 등 5개 업체 20여개 품목으로 40피트 컨테이너 1대 분량 규모에 수출액은 9,500만원 상당이다.

최상기 인제군수는 “최근 지역에 코로나19로 인해 국내외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역의 우수 농・특산품이 지속적으로 해외수출로 이어지고 있어 관내 제조업체 및 농가 등에 큰 힘이 되고 있다.”며 “이번 수출 선적이 진행되기까지 수고해 주신 모든 관계자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