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농업인의 날 기념행사 개최
당진시, 농업인의 날 기념행사 개최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0.11.11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가능 먹거리 비전선포식과 제2농산물유통센터(제2APC) 준공식 진행
제2농산물유통센터(제2APC) 준공식
제2농산물유통센터(제2APC) 준공식

당진시가 11일 제2농산물유통센터에서 농업인과 김홍장 시장과 각 기관 단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농업인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기념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매년 개최되던 해나루쌀·농특산물 대축제 행사를 대신해 지속가능 먹거리 비전선포식과 제2농산물유통센터(제2APC) 준공식으로 대체 진행됐다.

시는 지난해 7월 푸드플랜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먹거리 관련 현황 분석 및 설문조사, 분과위원회, 간담회 등을 통해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올해 9월 연구용역을 마무리하며 6개의 먹거리 전략 및 41개 전략별 세부사업을 발굴했다.

또한 내년부터 시민참여형 푸드플랜 정책을 본격적으로 시행하기 위해 지속가능 먹거리 시민위원 35명을 모집했으며, 이번 비전선포식을 시작으로 지속가능한 먹거리 정책을 적극 추진한다.

이날 준공식을 가진 당진시 농산물산지유통센터는 6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신평면 상오리 일원 1만113㎡ 부지에 연면적 3,381㎡ 규모로 선별장, 저온저장고 등의 시설을 갖췄다.

제2APC에서는 지역에서 생산된 감자, 양파 등 농산물의 선별과 유통 등을 통해 상품성을 유지하고 기상변화에 상관없이 출하 농산물을 안전하고 위생적으로 취급해 시민들에게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하고 농가의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홍장 시장은 “이번 비전선포식은 지속가능한 당진형 먹거리 종합체계 구축에 앞장서고 시민중심의 먹거리 자치도시로 거듭나기 위한 강력한 의지를 표현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제2APC 준공과 연계해 앞으로도 시민들의 안전 먹거리 공급체계 마련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10일 고품질쌀 브랜드 육성을 위한 제2통합RPC 현대화 시설 착공식을 가졌다. 우강면 성원리에 대지면적 2만9704㎡, 건축연면적 4,581㎡의 규모로 조성하는 제2통합RPC 현대화 시설은 전국 최대 규모로 국비 92여억 원을 포함 총사업비는 231억 원을 투입해 시간당 20톤의 고품질 쌀을 생산할 수 있는 생산라인을 구축한다.

2019년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 선정으로 추진하는 이번 사업은 내년 연말까지 완공을 목표로 진행되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