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순환형 수변산책로 ‘오어지 둘레길’ 개통식 가져
포항시, 순환형 수변산책로 ‘오어지 둘레길’ 개통식 가져
  • 이상수 기자
  • 승인 2020.11.09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총연장 7㎞의 오어지를 한 바퀴 돌 수 있는 완전한 ‘오어지 둘레길’ 개통

포항시는 8일 자연과 사람이 어우러진 친환경 녹색도시를 위한 ‘포항 그린웨이 프로젝트’ 사업 중 하나인 ‘오어지 둘레길 조성사업’이 완료됨에 따라 준공 및 개통식을 개최했다.

남구 오천읍 항사리 일원에 위치한 ‘오어지 둘레길’은 총 7㎞의 길이에 달하는 트레킹로드로 포항 12경(景) 중 하나인 운제산의 수려한 자연경관과 신라 천년고찰 명승지인 오어사의 역사와 문화 자원을 활용한 포항의 대표적 관광명소이다.

포항시는 총연장 7km 중 6km 구간을 2017년에 완료하여 사람들의 많은 호응과 사랑을 받아왔으며, 차량과 보행자가 같이 통행하여 불편했던 항사리 마을 입구에서 안항사까지 약 1km의 구간에 대한 마지막 둘레길 조성사업을 2020년 4월에 착공하여 10월 완료하였다.

이번 둘레길 조성사업은 오어지 제방과 연결되는 보행전용 인도교를 설치하여 저수지와 주변 수목들을 한눈에 보며 걸을 수 있으며, 데크로드와 전망대 1개소를 조성하여 안전하고 쾌적한 둘레길을 즐길 수 있다. 또한 마사토포장을 통한 1.3km 구간의 맨발걷기 길은 자연의 볼거리는 물론 맨발로 직접 체험하며 건강증진에도 도움이 된다.

데크로드 1.4km, 맨발로 1.5km, 산책로 4.1km로 구성된 총 7km 구간의 오어지 둘레길은 원점회귀가 가능한 완전한 둘레길로 거듭나면서 남녀노소 누구나 편안하게 수변지역을 감상하며 걸을 수 있는 포항의 대표적인 둘레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오어지 둘레길의 주요시설로는 오어사 입구에 있는 출렁다리 원효교, 오어지 제방과 연결되는 인도교, 짙은 녹음을 맡으며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메타세쿼이아 숲과 쉼터, 역사가 살아있는 관어정과 망운정, 자연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전망데크 2개소이며, 다양한 볼거리와 건강한 체험을 즐길 수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오어지 둘레길이 이번 사업을 통해 남녀노소 누구나 편안하게 자연을 감상하며 걸을 수 있고 맨발걷기를 통해 건강까지 챙길 수 있는 포항의 대표적인 둘레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자연 친화적인 둘레길 조성을 통해 시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정주여건을 개선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