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불모산 강소특구 예정지역 ‘개발행위 제한지역’ 지정
창원시, 불모산 강소특구 예정지역 ‘개발행위 제한지역’ 지정
  • 차승철 기자
  • 승인 2020.10.23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 기계융합 연구단지 조성예정지 난개발 방지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창원 강소연구개발특구 추가 지정과 전기·기계융합 연구단지 조성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성산구 불모산동 일원에 17만㎡ 규모로 개발행위허가 제한지역을 지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개발행위허가 제한지역은 불모산동 일원에 수립중인 도시관리계획(불모산지구 개발제한구역 일부해제) 결정(변경) 전 부동산 투기와 난개발이 예상되어 방지가 필요한 지역일대를 주민공람 실시 이전 조치하는 것으로 토지소유자 등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 8월 국토교통부와 개발제한구역 해제 사전협의를 완료한 구역경계를 기준으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10월 15일자로 고시됐다.

또한 개발행위허가 제한기간은 고시일로부터 3년간이며, 주요 제한내용으로는 ‘개발제한구역의 지정 및 관리에 관한 특별조치법’ 제12조 및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제56조 등에 의한 건축물의 건축 및 설치, 토지의 형질변경, 토석의 채취, 토지분할 등이며, 기존주택 노후화 및 시민의 주거생활과 연계되는 경미한 사항의 행위, 고시일 전 인·허가 사항 기간연장, 공익사업, 재해복구 및 재난 수습을 위한 사업 등은 제한에서 제외한다.

아울러 지난해 8월 창원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 시 향후 배후공간으로 예정된 불모산지구를 기술핵심기관인 한국전기연구원의 지능전기분야를 기계와 융합하여 신기술 개발과 기술 이전을 위한 R&D 거점 배후공간인 전기·기계융합 연구단지로 조성할 계획으로 개발제한구역 해제를 우선 추진하고 있으며 도시관리계획(변경) 입안 절차를 11월 중에 진행할 예정이다.

창원시는 강소특구 예정지역인 불모산 일대를 개발행위제한지역으로 지정했다(사진-창원시)
창원시는 강소특구 예정지역인 불모산 일대를 개발행위제한지역으로 지정했다. 사진-창원시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