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 환경부 중점관리저수지 5개소 중 도내 저수지 3개소 선정
충청남도, 환경부 중점관리저수지 5개소 중 도내 저수지 3개소 선정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0.10.15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산·잠홍·예당저수지 중점관리저수지 지정 국비 713억 원 지원
아산 마산저수지(신정호)
아산 마산저수지(신정호)

전국 중점관리저수지 후보 가운데 지정 우선대상으로 아산 마산저수지(신정호)와 서산 잠홍저수지, 예산 예당저수지가 선정됐다.

충청남도는 환경부가 전국 오염 저수지 546개소를 대상으로 심사해 중점관리저수지 지정 우선대상을 선정한 결과, 최종 선정된 5개소 중 도내 저수지 3개소가 포함됐다.

지난 2012년 마련된 ‘물환경보전법’에 따라 시행하는 중점관리저수지 제도는 총 저수량이 1000만㎥ 이상이고, 저수지내 수질 오염도가 호소의 환경기준(농업용 저수지 4등급, 기타 3등급)을 초과한 저수지를 대상으로 지정·관리한다.

중점관리저수지로 지정되면 저수지 유역 수질 개선에 필요한 예산을 국가로부터 우선 지원 받는다.

서산 잠홍저수지
서산 잠홍저수지

도는 이번 중점관리저수지 지정 우선대상 선정으로 국비 713억 원을 지원 받아 총 1120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하게 된다.

▲마산저수지(신정호) 호외 대책으로 하수관거 정비와 물 재이용 사업에 각각 100억 원, 20억 원을 투입하고, 호내 수질 개선에 150억 원, 친수 공간 조성에 150억 원을 사용할 예정이다.

▲잠홍저수지 호외 대책으로는 하수관거 정비 220억 원, 하수처리수 재이용 사업 등 50억 원, 비점오염저감사업(인공습지 조성) 150억 원을, 호내 수질 개선에는 81억 원을 투입한다.

▲예당저수지 호외 대책으로는 하수관거 정비 97억 원, 비점오염저감사업(인공습지 조성) 100억 원, 축산농가 밀집지역 저류지 설치 72억 원을, 호내 수질 개선에는 50억 원을 투입한다.

예산 예당저수지
예산 예당저수지

이번 심사에서 마산·잠홍저수지는 총유기탄소량(TOC) 기준 연평균 수질이 Ⅴ등급(‘나쁨’ 수준)으로 수질 개선이 시급했으며, 예당저수지는 Ⅳ등급(‘약간 나쁨’ 수준)으로 관광·레저 기능에 적합한 수질 관리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양전저수지(52억 원), 업성저수지(837억 원) 등 수질 개선을 진행 중인 기존 저수지를 포함해 2025년까지 도내 총 5개소에 대한 수질 개선 사업을 진행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