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환경부로부터 ‘자원순환사회 형성’ 우수기관 선정
충주시, 환경부로부터 ‘자원순환사회 형성’ 우수기관 선정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0.09.22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주민들로 구성된 우리마을지킴이의 활약으로 다양한 불법 투기 사례 차단
2019년 7월 ‘쓰레기와의 전쟁’ 선포식
2019년 7월 ‘쓰레기와의 전쟁’ 선포식

충주시가 기업형 폐기물 불법투기 차단을 위해 시작한 ‘쓰레기와의 전쟁’에 힘입어 환경부로부터 ‘자원순환사회 형성’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기관 표창을 받았다.

시는 지난해 7월 ‘쓰레기와의 전쟁’을 선포한 후 △전 시민 결의대회 △불법투기 감시단 운영 △불법투기 감시 CCTV설치 확대 △민·관·경 협업 ‘우리마을지킴이’ 운영 △야간방범대 활동 △신고자 포상금 확대 지급 등 불법투기가 불가능한 충주를 만들기 위해 전방위의 노력을 기울여 왔다.

이러한 노력들과 각 지역 주민들로 구성된 우리마을지킴이의 활약으로 충주에서는 충주호리조트 공사장 부지 폐기물 불법 반입, 폐기물재활용업체 창고부지 폐기물 반입 등 다양한 불법 투기 사례를 차단하는 성과가 이어졌다.

시는 주민들이 청정한 충주를 만드는 주체로 활약하며 촘촘한 감시체계를 확보하고 신고포상금 확대 지급과 CCTV설치 확대 등 적극적인 행정적 지원을 추진한 결과 23건의 불법 투기 시도자 전원을 검거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환경부는 충주시가 폐기물 불법투기 사전차단과 불법투기자 검거에 있어 모범적인 결과를 보여준 점을 높이 평가해 9월 자원순환의 날을 맞아 우수기관으로 선정하고 기관 표창했다.

시는 시민 모두가 삶의 터전을 지켜내는 주인공인 ‘우리마을지킴이’로 활약하며 단 한 건의 불법투기도 허락하지 않는 철벽방어 체계를 마련했다며, 불법투기가 발붙일 곳 없는 충주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