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예’ 손보승, 순수함+든든함으로 남다른 존재감 발산
‘내가예’ 손보승, 순수함+든든함으로 남다른 존재감 발산
  • 고득용 기자
  • 승인 2020.09.10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가 가장 예뻤을 때’ 손보승, 듬직한 매력 발산하며 신스틸러 활약 / 고득용기자 dukyong15@naver.com ⓒ뉴스타운
‘내가 가장 예뻤을 때’ 손보승, 듬직한 매력 발산하며 신스틸러 활약 / 고득용기자 dukyong15@naver.com ⓒ뉴스타운

배우 손보승이 ‘내가 가장 예뻤을 때’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했다.

손보승은 MBC 수목드라마 ‘내가 가장 예뻤을 때’에서 환(지수 분)의 친구이자 순박하면서 든든한 매력을 갖고 있는 백정일 역을 완벽 소화해내며 신스틸러 활약을 톡톡히 해냈다.

지난 6회에서 정일은 미국으로 유학 간 환을 대신해 예지(임수향 분)와 성곤(최종환 분)의 곁에서 전시회 준비를 도와주고, 연자(박지영 분)로 인해 다친 성곤을 케어하며 듬직한 면모를 드러냈다. 또한 전시회 준비를 하며 오래된 친구인 다운(전유림 분)에게 T.P.O의 약자를 물어보며 순박한 매력을 발산하는가 하면 그녀와 티격태격 케미를 선보이며 극의 재미를 더했다.

이처럼 손보승은 짧은 등장에도 다양한 매력 가진 캐릭터를 입체감 있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손보승은 MBC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를 통해 데뷔, SBS ‘녹두꽃’, OCN ‘구해줘2’, 영화 ‘생일’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임팩트 있는 연기로 눈도장을 찍었다. ‘내가 가장 예뻤을 때’를 통해 또 다른 캐릭터로 변신한 손보승이 앞으로 어떤 활약을 선사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손보승의 다양한 매력을 확인할 수 있는 MBC ‘내가 가장 예뻤을 때’는 매주 수, 목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