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에 온정 손길 끝없이 이어져
하동군에 온정 손길 끝없이 이어져
  • 정종원 기자
  • 승인 2020.08.18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개장터 등에 전국 각계각층서 수재의연금 및 구호물품 지원 행렬

최근 집중호우로 침수피해를 본 화개장터 등 하동군 수해지역에 대한 응급복구 작업이 막바지에 이르고 있으나 이재민의 아픔과 함께하려는 사랑의 손길을 끊이질 않고 있다.

하동군은 진주 국제로타리3590지구 안재원 총재와 진교로타리클럽 김근국 회장이 17일 군수 집무실을 찾아 어려움에 처한 이재민과 함께 하고자 윤상기 군수에게 수재의연금 각각 700만원과 100만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또한 같은 날 진주 소재 (주)석광ITS 석재수 대표가 군수 집무실을 방문해 피해 상인 및 주민들에게 위로를 전하며 수재의연금 500만원을 내놨다.

앞서 지난 14일에는 경남은행 하동지점 문준태 지점장이 화개장터에 자원봉사자 40명을 투입하고 수재의연금 500만원을 기탁했으며, 진주시체육회도 1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같은 날 통영해양경찰서 김평한 서장이 수재의연금 500만원을 전달하고 앞서 12·13일 이틀 동안 80명의 인력을 화개장터와 관내 침수지역에 보내 수해복구 지원활동을 벌였다.

그리고 13일에는 평택시 하나로지스(주)가 100만원을 기탁하고 고성군 개천면이장단이 100만원, 울산 소재 ㈜일건이 300만원을 보내왔다.

정동원 팬클럽 ‘우주총동원’ 회원들의 후원도 이어져 이날 188명이 1229만원을 후원했으며, 옥종면 코코세라믹(주)이 500만원을 지원했다.

그 밖에도 김해시 이성욱씨가 200만원을 기탁하고 개인 소액기부자도 줄을 이어 전국 각지에서 43명이 432만원을 보내왔다.

수재의연금과 함께 구호물품 지원도 계속 이어졌다. 먼저 진주 송화라이온스클럽이 지난 14일 섬진강사랑의집과 해맑은요양원에 300만원 상당의 제습기 3대와 선풍기 34대를 전달하고, 해맑은요양원에 회원 12명을 투입해 수해 복구 작업을 도왔다.

같은 날 대한불교감로심장회가 섬진강사랑의집에 200만원 상당의 기저귀 20상자와 화장지 14상자·물티슈 6상자를 기부했으며, 경상남도체육회가 화개면에 100만원 상당의 우유·바나나·빵 등을 후원했다.

앞서 13일에는 예수한국세계선교협회가 화개면에 20만원 상당의 계란빵 200개, 경남도교육청 공무원노동조합이 섬진강사랑의집과 해맑은요양원에 휴지 30롤 10개와 기저귀 80개를 보내왔다.

국민건강보험공단 부산진구지사가 하동읍에 76만원 상당의 음료 20박스, 대구 달서구새마을지도자회가 하동읍에 120만원 상당의 500㎖들이 생수 7000병, 경남QSF바이오코엔(주)이 하동읍에 300만원 상당의 사탕 76통을 기탁했다.

그리고 정동원 팬클럽 ‘우주총동원’ 라금주씨 등 회원 15명이 화개면 등 6곳에 263만 7000원 상당의 참치 등 8종, 정동원 팬 서보영씨 등 3명이 섬진강사랑의집 등에 270만원 상당의 휴지 등 3종을 기부했다.

또한 같은 날 창원시가 복구 작업에 참여한 자원봉사자와 이재민 등을 위해 150만원 상당의 500㎖들이 생수 1만병을 보내왔으며, 하동군수협이 140만원 상당의 빵과 음료수 각 1000개를 지원했다.

진주 국제로타리3590지구가 600만원 상당의 커피 및 냉매실차, 썬블루리조트가 300만원 상당의 수박·빵·음료, 칠불사가 50만원 상당의 수박 10통을 각각 기탁했다.

현대자동차(주) 경남지역본부 및 하동지점이 150만원 상당의 손세정제 200개·물티슈 500개·마스크 1200개, 현대자동차(주) 창원서비스센터가 300만원 상당의 바나나와 간식 등을 전해왔다.

하동의 남경이 50만원 상당의 아이스크림 500개, 자연향기가 100만원 상당의 식초·김·매실, ㈜좋은공간이 440만원 상당의 선풍기 250대, 성림건축사가 99만원 상당의 500㎖들이 생수 1240병과 음료수 480병을 각각 기증했다.

앞서 지난 11일에는 켄싱턴리조트지리산하동이 290만원 상당의 수건 500장, 하동 ㈜동양건설이 407만원 상당의 수건 1100장, 건강보험공단 남해하동지사가 185만원 상당의 행주 200장과 2ℓ들이 생수 214병을 후원했다.

군 관계자는 “전국 각계각층에서 보내준 온정에 감사드리며 보내준 수재의연금과 구호물품은 침수 피해를 입은 이재민과 복구 작업에 참여한 자원봉사자들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