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 여름 더위에 ‘스마트 승강장’ 인기 짱 !
정읍시, 여름 더위에 ‘스마트 승강장’ 인기 짱 !
  • 박현석 기자
  • 승인 2020.07.16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공기 순환기·에어커튼·냉난방기 등 설치

국민 건강을 위협하는 미세먼지가 환경오염 문제를 벗어나 사회재난으로 대두되면서 대응책 마련이 시급한 실정이다.

이런 가운데 정읍시는 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시정의 무게 중심을 두고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도모하기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시는 폭염과 차량 매연 등으로부터 시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스마트 ‘미세먼지 쉼터 승강장’을 설치했다고 15일 밝혔다.

도심 도로에서 소음과 미세먼지, 자동차 배기가스에 직접 노출되는 기존 버스정류장의 불편을 해소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버스를 기다리며 쉴 수 있도록 조성한 것이다.

설치 장소는 시기동 동하가정의원 앞 승강장으로 시내버스 이용객과 통행 차량이 많고, 잦은 시내버스 정차로 인해 교통혼잡이 빈번한 곳이다.

승강장 내부에는 공기 순환기와 에어커튼, 냉난방기, 탄소 온열 의자 등을 설치해 버스를 이용하는 승객들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취약계층의 회피 시설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대기환경 정보시스템을 설치해 대기환경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고, 공기 질을 개선해 미세먼지에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이용환경을 조성했다.

여름철 혹서기에는 ‘무더위 쉼터’로, 겨울철 혹한기에는 ‘한파 대피소’로서 사계절 다목적용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유진섭 시장은 “시민들의 교통 불편과 미세먼지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스마트 미세먼지 쉼터 승강장’을 설치했다”며 “버스를 기다리는 시민들의 건강 보호는 물론 쾌적한 휴게 쉼터를 제공함으로써 시민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