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평택시장, 육군 제51보병사단 팽성읍 지뢰 제거 작전지역 방문
정장선 평택시장, 육군 제51보병사단 팽성읍 지뢰 제거 작전지역 방문
  • 이종민 기자
  • 승인 2020.04.29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 시장, “시민 안전 위해 지뢰 제거에 최선 다해줄 것” 당부

정장선 평택시장이 지난 28일 육군 제51보병사단 공병대대 지뢰제거 작전과 관련, 팽성읍에 있는 작전 지역을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하고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팽성읍 작전 지역은 1984년 대인지뢰 M14 747발이 매설된 이래, 1997년 집중호우로 13발이 유실됐고, 1998년 지뢰제거 작전으로 734발이 제거됐다. 이후 1999년, 2003년, 2006년 3차에 걸쳐 유실된 지역에 대하여 지뢰 재탐지 및 지뢰제거 작전을 실시했으나 유실된 지뢰를 발견하지 못했다.

육군 제51사단은 유실됐던 13발의 지뢰 제거와 함께 지뢰 지대 해제를 목표로 이번 작전을 추진하고 있다. 정장선 시장은 “지뢰 사고는 단 한번으로도 많은 인명 피해를 낼 수 있는 만큼, 시민 안전을 위해 유실 지뢰 제거에 최선을 다 해 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군 관계자는 시민들의 사고 예방을 위해 지뢰 제거 작전지역 출입금지, 주변지역에서 산나물채취, 산책 등 위험한 행동을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