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로시스헬스케어, 포천시에 ‘알러그린’ 공급 협의 中
필로시스헬스케어, 포천시에 ‘알러그린’ 공급 협의 中
  • 심상훈 기자
  • 승인 2019.09.30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로시스헬스케어는 포천시와 진드기퇴치제 '알러그린'의 공급과 관련해 협의를 진행 중이라고 30일 밝혔다.

최근 경기도 파주와 연천, 김포에 이어 인천 강화에서도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 판정이 나오며 경기 북부지역에서 시작된 돼지열병이 수도권까지 빠르게 퍼지고 있다. 지난 24일 정오, 전국으로 발령됐던 돼지 일시이동중지명령이 26일 48시간 추가 연장되는 등 정부는 경기도와 강원도, 인천시 전체지역으로 방역강화에 나섰다.

이에 포천시는 경기도 인근 시군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지속해서 발생함에 따라 민ㆍ관ㆍ군이 합동해 방역예방에 나서고 있는 가운데, 필로시스헬스케어의 ‘알러그린’을 통해, 돼지열병의 전파요인 중 하나인 물렁진드기 퇴치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는 입장이다.

필로시스헬스케어가 지난해 4월 서울대학교 안용준 교수팀과 함께 개발한 ‘알러그린’은 식물의 천연물 성분을 이용해 개발한 진드기퇴치제로 물렁진드기 퇴치에도 효과가 있다고 밝혀졌다. 필로시스헬스케어와 포천군은 ‘알러그린’ 공급 협의를 통한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차단 강화에 나설 예정이다.

또한, 필로시스헬스케어는 오는 10월 3일에 개최되는 원주삼토페스티벌에 원주시농업기술센터와 공동으로 참여해 알러그린 지원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아프리카돼지열병 퇴치에 일조를 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