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브랜드 가치, 구글 제쳤다
아마존 브랜드 가치, 구글 제쳤다
  • 성재영 기자
  • 승인 2019.06.12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55억달러로 세계 1위…삼성 38위로 추락

글로벌 미디어 그룹 WPP와 브랜드 자산 연구 기관 칸타가 발표한 ‘2019년 BrandZ 100대 글로벌 브랜드 가치’ 순위에서 알리바바와 텐센트가 나란히 7~8위를 차지했다고 상하이저널이 12일 전했다. 삼성은 지난해보다 5계단 떨어진 38위에 그쳤다.

보도에 따르면 11일 발표된 글로벌 브랜드 가치 순위에서 아마존이 처음으로 구글과 애플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아마존의 브랜드 가치는 지난해보다 무려 52% 상승한 3155억 달러(372조 8300억원)를 기록해 지난해 1위를 차지한 구글과 자리를 맞바꿨다.

2위는 브랜드 가치 3095억 2700만 달러(365조 8300억원)를 기록한 애플이 지난해와 같은 순위를 유지했다. 애플의 브랜드 가치는 지난해보다 3% 상승했다.

지난해 1위를 차지했던 구글은 올해 브랜드 가치 3090억 달러(365조 3000억원)으로 성장률 2%에 그치면서 두 계단 하락했다.

4위부터 10위까지는 순서대로 마이크로소프트(2512억 4400만 달러), 비자(1779억 1800만 달러), 페이스북(1589억 6800만 달러), 알리바바(1312억 4600만 달러), 텐센트(1308억 6200만 달러), 맥도날드(1303억 6800만 달러), AT&T(1083억 7500만 달러)가 이름을 올렸다.

중국 기업 중에서는 지난해에 이어 알리바바와 텐센트가 10위권 안에 안착했다. 특히 알리바바의 브랜드 가치는 지난해보다 16% 상승하면서 올해 처음으로 텐센트를 제치고 지난해보다 두 계단 상승했다. 반면 텐센트 브랜드 가치는 지난해보다 무려 27% 떨어져 5위에서 8위까지 떨어졌다.

그밖에 차이나모바일(27위), 중국공상은행(29위), 마오타이(35위), 중국핑안(40위), 화웨이(47위) 등 15개 기업이 순위권에 진입했다. 이중 디디추싱(71위), 샤오미(74위), 메이퇀(78위), 하이얼(89위) 네 곳이 처음으로 순위권에 진입했다.

순위권에 든 한국 기업으로는 삼성이 유일했다. 삼성의 브랜드 가치는 지난해보다 6% 떨어진 309억 6600만 달러(36조 6000억원)로 지난해 33위에서 38위까지 내려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