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팬들 "손흥민! 우릴 구해줘“
토트넘 팬들 "손흥민! 우릴 구해줘“
  • 성재영 기자
  • 승인 2019.05.02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챔피언스리그 준결 1차전 패배에 기대 만발

유럽 챔피언스리그 준결승전 1차전에서 토트넘은 아약스에게 1-0으로 패했다.

손흥민 선수은 지난 맨시티 경기에서의 경고누적으로 경기에 나오지 못했다.

토트넘 팬들은 경기 종료후 손흥민의 결장에 아쉬움과 다음 경기에서의 큰 기대를 하고 있었다.

아약스에 패배 이후 올라온 토트넘 팬들 반응을 가생이닷컴이 2일 소개했다.

 

오늘 캐인과 손이 있었다면, 2골은 넣었을거야. 최소 1- 0으로 이길 수 있었을 텐데 말야. tulleytaargus

니들 손이 다음 경기에 출전하면, 아직 우리는 희망이 있다는 거야. 힘내자! MoneyManeVick

진짜 2차전을 기대하고 있는데, 아약스는 다음 경기에서 진짜 30분 이내에 뭔가를 보여줘야 할 거야. 손흥민이 돌아온 다음 주에 어떻게 경기를 풀어나갈 것인지 흥미 진진해. phools

전반전 30분까지 우리가 얼마나 엉망이었는지. 난 기분이 좋았고, 정확하진 않지만 행복했었는데 암스테르담에게 1점을 빼앗기고 나선 기분이 엄청 나빠졌어 만약 손이 있었다면 그정도는 되지 않았을 것이지만. 바로 후반전에서 동점을 만들고 역전까지 만들 수 있었다고 생각했어. 이걸로 끝난 게 아니지. formallyhuman

손이 없어서 졌어. 만약 있었다면, 우리 팀원들에게 동기를 부여 시켜서 동점을 이루게 했을거야. HarryWanks

전반전엔 그런대로 만족했어. 그런데 후반전엔... 손이 있었다면 오늘 골을 넣었을 거야. 304rising

4일간 휴식을 쉬고 난뒤 손이 복귀한다. 그 경기에 어떻게 임할것인지 좀 나은 아이디어를 갖고 있을 거야. 아직 끝난게 아니야. Rayari

우리를 구해줘 소니~~~~~~~~~~~~~~!!! OPdoesnotrespond

"우릴 구해줘 소니-벤 케노비(* 스타워즈 '밴 케노비' 을 뜻함). 니가 우리가 가진 유일한 희망이야~" yoyoyohwhatwhat

오늘 경기 이후로.. 난 우리가 캐인과 손이 필요하다는 것을 확실하게 느꼈어. taylorrible

손이 상대 수비수를 죽였을 거야. aggelosgarris

아약스 팬들은 행복했지. 초반 전반전 30분 동안은 굉장했어. 니네들이 오늘 결과에 너무 집착하는게 문제이지만 곧 좋게 될거야. 복귀하는 손 때문에 다음 경기가 굉장히 터프할거야. SavestandbymeBK

손이 2차전에 뭔가 할것 같애 그걸 느꼈어. creamtie

그 경기에 손이 돌아올거야. 우리에게 1 - 0은 아무 것도 아니야. 8일뒤에 보자 애들아.. 가자 토트넘!! YouAintGotNoLegs

하나님이 우리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었으니 그게 바로 손흥민이라는. 그를 믿는자는 멸망하지 않고 영생을 하리라~. biznisss

손이 있으면 우리 애들을 광분하게 만든다는 걸 믿지! randomshazbot

다음 경기에서 손과 시스코가 같이 뛴다면 보다 더 자신감을 가질 것이고 경기 후 30분이 경과하면 우리가 경기를 지배하게 될거야. Rocka123

이상적이지 않지만 아직 우리는 2차전이 남아 있어. 다음 전반 45분에서 제대로 해서 손이 돌아왔다는 것을 알게 해줄 거야. Lnfootball2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