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향토박물관, 화성 3.1운동 기획전시 올 연말까지 연장
화성시 향토박물관, 화성 3.1운동 기획전시 올 연말까지 연장
  • 이종민 기자
  • 승인 2019.04.29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시명은 '독립, 그 이상의 역사-화성사람들'
전시연장 포스터
전시연장 포스터

화성시 향토박물관이 일제강점기 조선에 거주하던 일본인들과 조선인들의 삶의 차이를 돌아보고 자신의 가치를 지키고자 했던 화성의 독립운동가들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획전시를 올 연말까지 연장 운영해 더 많은 시민들에게 관람의 기회를 제공한다.

이에 향토박물관 2층 기획전시실에서 오는 8월 15일 ~ 올 12월 29일까지 ‘독립, 그 이상의 역사-화성사람들’로 기획 전시된다. 향토박물관은 기존은 지난 2018년 8월 15일~ 올 4월 28일에 하던 전시를 변경했다고 밝혔다.

전시회의 관람료는 무료다. 전시내용은 프롤로그 / 같은 공간, 다른 사람들 / 독립 그 이상의 역사, 독립운동 / 독립정신과 나 / 에필로그 등 4개 섹션으로 구성돼 조선에 주둔했던 일본군들의 제대 기념 술병과 술잔, 창씨개명 관련 문서와 화성시 독립운동의 전개과정을 알 수 있는 애니메이션, 강제동원 피해자 어르신들의 증언 영상, 성립 작가의 미디어 아트 작품 등으로 구성됐다.

백영미 문화유산과장은 “다른 것에 예속되지 않고, 온전히 선다는 의미의 독립정신은 지금의 내가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에 대한 고민으로 이어진다는 점에서 지나간 과거의 사건이 아니라 현재에도 되새겨야 할 정신”이라며 이번 전시가 독립의 의미와 가치를 재발견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