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칼부림' 진주 가좌주공 아파트, 40대男 방화→거주민 찔러 살해 "초등학생까지…"
'화재·칼부림' 진주 가좌주공 아파트, 40대男 방화→거주민 찔러 살해 "초등학생까지…"
  • 오수연 기자
  • 승인 2019.04.17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 가좌 주공아파트 화재 (사진: SBS,MBN)
진주 가좌 주공아파트 화재 (사진: SBS,MBN)

[뉴스타운=오수연 기자] 진주 가좌 주공아파트 화재 칼부림 사건이 충격을 주고 있다. 

17일 오전 4시 30분쯤 진주 가좌 주공아파트서 40대 남성 A 씨가 화재를 일으킨 후 칼부림을 벌여 거주자들을 사망케한 사건이 발발했다. 

세입자인 A 씨는 자신의 집에서 불을 피운 뒤, 피신하려는 다른 거주민들에게 무차별 칼부림을 벌였다. 

경찰 측은 A 씨를 붙잡아 집중 조사 돌입, 현재까지 A 씨는 과거 조현병 환자로 홀로 생활하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당시 A 씨는 "임금을 못 받아 저질렀다"고 밝혔으나 무직 상태로 전해졌다.  

진주 아파트 목격자들은 "난장판이었다", "칼을 들고 바깥으로 나와 기다리고...", "살려달라고 아우성 치는 소리가 가득했다"며 긴박했던 상황을 설명했다. 

A 씨는 초등학생을 포함한 5명의 주민들을 살해, 10명의 부상자 중 3명은 치명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충격적인 소식에 많은 이들은 엄벌을 촉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