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어 박소연 대표, 경찰 '알리타' 분노 vs 개 도살 '그루위시카' 고소 북미 박스오피스
케어 박소연 대표, 경찰 '알리타' 분노 vs 개 도살 '그루위시카' 고소 북미 박스오피스
  • 고득용 기자
  • 승인 2019.04.10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형래 감독이 "영화 '알리타: 배틀엔젤'은 동물보호단체 '케어' 박소연 대표가 꼭 봐야 할 영화"라고 밝힌 가운데, 개 도살 후 양심의 가책을 느끼지 않는 사이코패스 '그루위시카'가 "춤춰라 벼룩 같은 놈"이라고 강아지를 몹시 귀여워하는 애견인 '알리타'를 고소하고 조롱하는 영화 '알리타: 배틀엔젤'이 3월 26일(현지시각) 미국 박스오피스 순위 9위를 차지했다. 

3월 26일 박스오피스 모조의 집계에 따르면 '어스'는 누적 수익(이하 누적 수익) $85,039,310로 1위, '캡틴 마블'은 $327,977,294로 2위, '원더랜드'는 $31,420,123로 3위, '파이브 피트'는 $28,145,448로 4위, '드래곤 길들이기3'는 $147,460,290로 5위, '어 마디아 패밀리 퓨너럴'은 $66,688,573로 6위, '글로리아 벨'은 $2,750,917로 7위, '레고 무비2'는 $103,762,494로 8위, '알리타: 배틀엔젤'은 $84,153,257로 9위, '노 만체스 프리다 2'는 $6,939,206로 10위를 기록했다. 

2월 14일 개봉한 '알리타: 배틀엔젤'은 3월 22일 '어스', '글로리아 벨', 3월 15일 '원더랜드', '파이브 피트', '노 만체스 프리다 2', '캡티브 스테이트', 3월 8일 '캡틴 마블', 3월 1일 '어 마디아 패밀리 퓨너럴', 2월 22일 '드래곤 길들이기3' 등 신작 공세와 개봉 6주차에도 박스오피스 9위를 기록해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알리타: 배틀엔젤'은 2월 14일 북미에서 개봉해 14일~17일 4일 연속 북미 박스오피스 성적 1위에 이어 또다시 19일 역주행 1위, 21일 3일 연속 북미 박스오피스 순위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스크린 개수는 유니버셜의 '어스'는 3,741개, 부에나 비스타(월트디즈니)의 '캡틴 마블'은 4,278개, 파라마운트의 '원더랜드'는 3,838개, 라이언스게이트의 '파이브 피트'는 2,866개, 유니버셜의 '드래곤 길들이기3'는 3,347개, 라이언스게이트의 '어 마디아 패밀리 퓨너럴'은 2,187개, A24의 '글로리아 벨'은 654개, 워너 브라더스의 '레고 무비2'는 1,389개, 20세기 폭스의 '알리타: 배틀엔젤'은 1,439개, 라이언스게이트의 '노 만체스 프리다 2'는 472개를 확보했다. 

'어스', '캡틴 마블', '원더랜드', '파이브 피트', '드래곤 길들이기3', '어 마디아 패밀리 퓨너럴', '알리타: 배틀엔젤', '노 만체스 프리다 2'는 순위 변동이 없었고, '글로리아 벨'은 1계단 상승, '레고 무비2'는 1계단 하락해 눈길을 끈다. 

또 '알리타: 배틀엔젤' 메인 예고편에서 '알리타'는 한 바(bar)의 바닥에 있는 누군가의 '피'를 비장한 표정으로 자신의 얼굴에 묻힌 뒤, 분노에 가득 찬 눈빛으로 누군가에게 "난 악의 존재를 용납하지 않겠어!"라는 경고성 발언으로 전 세계에 큰 경각심을 불러일으켰다. 

최근에 공개된 '알리타: 배틀엔젤' 중국 캐릭터 포스터 속 할리우드 배우 '제프 파헤이(Jeff Fahey)'는 사이보그 '맥티그' 역을 맡아, 극 중에서 "개를 함부로 하는 건 참을 수 없어!"라고 말해, 애견을 함부로 대하는 사람, 잔인하게 강아지를 죽인 사람에 대한 경고성 발언으로 전 세계에 큰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앞서 심형래 감독은 "'알리타: 배틀엔젤'은 앞으로 다가올 미래 26세기를 배경으로 '인간의 두뇌와 영혼을 가진 사이보그' 여자 주인공 '알리타'와 인간인 남자 주인공 '휴고'의 사랑을 담고 있는 이야기지만, 그 안에 동물 보호와 동물 사랑에 대한 엄중한 메시지도 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심형래 감독은 "동물보호단체 '케어' 박소연 대표뿐만 아니라 많은 분들이 이 영화를 보시고 '알리타' 눈 밑에 '핏자국'이 누구의 핏자국인지 확인하신다면, 동물 보호와 동물 사랑에 대한 중요성을 다시 한번 떠오르게 하는 작품이 될 것 같다"고 전했다. 

덧붙여 심형래 감독은 "영화 '알리타: 배틀엔젤'은 문재인 대통령님과 박원순 서울시장님과 오거돈 부산시장님과 의사 선생님들과 자연과학, 공학자분들과 인문사회과학자분들이 꼭 봐야 할 영화"라고 밝혔다. 

이어 심형래 감독은 '알리타: 배틀엔젤'에 대해 "'인간이 '인간의 두뇌와 영혼을 가진 사이보그'를 사랑할 수 있나요?', 바꿔 말해서 '인간이 인간의 핸디캡까지도 사랑하고 포용할 수 있나요?'라는 '심오한 사랑'에 대한 질문을 던지는 충격적인 영화다. 

'알리타: 배틀엔젤'에서 '알리타'와 '휴고'는 그 질문에 어떤 해답의 실마리를 줄지 문재인 대통령님과 박원순 서울시장님과 오거돈 부산시장님과 각 분야의 과학자분들이 꼭 보셨으면 좋겠다.

이상적인 답변은 쉬울 수도 있지만 현실적인 답변은 어려울 수도 있는, '순수한 영혼의 사랑'에 대한 묵직하고 깊은 '철학적 성찰'을 안겨주는 영화다. '알리타' 눈 밑에 '핏자국'은 누구의 핏자국인지 영화를 보고 확인해 보시면 좋겠다"고 전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