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현, 영화배우 신씨 의혹 해명 "몰래 찍은 성관계 영상? 들은 적도 본 적도…" 진땀
신기현, 영화배우 신씨 의혹 해명 "몰래 찍은 성관계 영상? 들은 적도 본 적도…" 진땀
  • 김지민 기자
  • 승인 2019.04.05 0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기현 영화배우 신씨 (사진: 신기현 SNS)
신기현 영화배우 신씨 (사진: 신기현 SNS)

영화배우 겸 가수 신기현이 '영화배우 신씨' 의혹에 입을 열었다.

신기현은 4일 자신의 SNS에 "저 아니에요"라며 "동영상에 대해 들은 적도 없고 본 적도 없습니다"라며 짧은 댓글을 남겼다.

신기현은 현재 소속사조차 없는 상황임에도 주위의 의심을 사고 있다며 "살려주세요"라고 절박하게 억울함을 드러냈다.

신기현이 이 같은 의심을 산 것은 최근 불미스러운 일에 연루된 연예인들과 지난해 'FC 앙트라지'를 통해 인연을 맺었기 때문.

또한 같은 날 SBS '8뉴스'에서 가수 정준영과 승리와는 별개로 또 다른 불법 성관계 동영상 공유 카톡 방이 있음을 보도한 일의 영향으로 보인다.

이날 '8뉴스'에서는 제보자 A씨의 증언을 토대로 연예인, 부유층 자녀, 아레나 MD 등이 단체 카톡 방을 만들고 몰래 촬영한 성관계 동영상 및 사진을 공유한 사실을 전했다.

제보자가 소량만을 확보했음에도 불구하고 해당 영상은 100여건이 넘는 것으로 알려진 상황.

더군다나 A씨는 "여성들이 몸을 가누지 못한 상태였다"라며 "꾸준히 찍은 티가 났다"라고 밝혀 충격을 더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