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욱, 음주운전으로 구설…"전날 마신 것이었다" 동정 여론 나와
안재욱, 음주운전으로 구설…"전날 마신 것이었다" 동정 여론 나와
  • 최진욱 기자
  • 승인 2019.02.11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안재욱 SNS)
(사진: 안재욱 SNS)

음주운전 사실이 드러난 배우 안재욱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일간스포츠'는 경찰관계자에 따르면 안 씨가 음주운전으로 처분을 받은 사실이 확인됐고, 그는 지난 9일 술자리를 가졌고 다음날 오전 음주운전을 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안 씨의 소속사 측은 "음주운전을 인정한다. 충분히 쉬지 않고 범법행위를 벌여 죄송하다"고 사의를 표했다.

소속사가 안 씨의 범법행위에 대한 사과를 전한 가운데 일부 대중은 전날 있었던 술자리로 인해 음주운전이라는 판단을 받은 안 씨를 동정하고 있다.

안 씨를 동정하는 측은 "전날 마신 술이 자고 일어나서 깼다고 생각했는데 그렇지 않았던 것이다. 사람에 따라 숙취가 달라 생긴 안타까운 일"이라고 아쉬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이와 같은 분위기에 반대하는 여론은 음주운전을 한 것이 사실 아니냐면서 안 씨를 향해 차가운 시선을 보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