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역사박물관, 기해년 입춘맞이 행사 개최
원주시 역사박물관, 기해년 입춘맞이 행사 개최
  • 김종선 기자
  • 승인 2019.01.28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주시 역사박물관(관장 박종수)은 24절기 중 첫 번째 절기인 입춘(立春)을 맞아 오는 2월 2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입춘맞이 행사'를 개최한다.

역사박물관 1층 중앙전시홀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의 참가비는 무료이며, 선착순 100명을 현장에서 접수한다.

입춘에는 한해의 평안과 복(福)을 기원하며 쓴 입춘방을 대문이나 기둥에 붙이면서 가정과 개인의 안녕을 염원하는 세시풍속이 있다.

원주시 역사박물관은 원주시민의 행복과 안녕을 기원하며 서예와 한국화를 접목한‘글씨와 그림이 있는 입춘방’으로 그 의미를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기해년 황금돼지해를 기념해 아이클레이로 돼지 캐릭터 마그네틱을 만드는‘해맞이 돼지 만들기’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한다.

역사박물관 관계자는 “나라와 가정이 평안하고 백성의 편안함을 기원했던 옛 어른들처럼 새봄의 시작과 건강한 한 해의 소망을 바라는 자리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자세한 행사 내용은 원주시 역사박물관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전화(033-737-4377)로 문의하면 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