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이사강♥론, 어린 신랑이 부른 뜻밖의 고민 "국방의 의무 코앞…고무신 생활한다"
'비디오스타' 이사강♥론, 어린 신랑이 부른 뜻밖의 고민 "국방의 의무 코앞…고무신 생활한다"
  • 김지민 기자
  • 승인 2019.01.02 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디오스타 이사강 론 (사진: MBCevery1 '비디오스타')
비디오스타 이사강 론 (사진: MBCevery1 '비디오스타')

뮤직비디오 감독 이사강과 가수 론이 많은 나이 차이로 생긴 고민을 토로했다.

1일 방송된 MBCevery1 '비디오스타'에서는 이사강과 론이 다른 이들과는 조금 다른 고민들을 전했다.

이날 '비디오스타'에서 이사강은 론이 아직 국방의 의무를 다하지 않은 사실을 밝혀 출연진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론은 "아직 결정된 것은 아니다"라며 말끝을 흐렸지만 이사강과의 신혼 생활 중 헤어지는 것은 분명했다.

이에 이사강은 "혼자 보내는 시간을 까먹었다"라며 "그동안 '원플러스원'처럼 다녔다"라고 걱정을 숨기지 못했다.

론은 어려운 결심을 한 이사강의 마음을 달래듯 아낌없는 애정으로 고마움을 표했다.

이사강이 론을 위해 고무신 생활을 함이 전해지면서 시청자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