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삼한사미’ 속 미세먼지 신호등 주목
여수시, ‘삼한사미’ 속 미세먼지 신호등 주목
  • 홍의현 기자
  • 승인 2018.12.18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8일 이순신광장·쌍봉사거리서 운영
- 농도에 따라 색 변화
여수 이순신광장에 설치된 미세먼지 신호등
여수 이순신광장에 설치된 미세먼지 신호등

최근 삼한사미(三寒四微)’라는 신조어가 등장할 정도로 미세먼지 문제가 심각한 가운데 여수시가 미세먼지 신호등 운영을 시작해 주목을 받고 있다.

미세먼지 신호등은 미세먼지 농도를 시각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것이 특징으로 18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

설치 위치는 유동인구가 많은 이순신광장과 쌍봉사거리로, 인근 대기오염측정소에서 받은 미세먼지 정보를 실시간으로 알리고 있다.

신호등은 미세먼지 농도기준에 따라 좋음은 파랑, 보통은 녹색, 나쁨은 노랑, 매우 나쁨은 빨강 등 4단계로 변한다.

미세먼지 정보 제공 후에는 온도와 습도 등 기상정보도 순차적으로 전달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신호등은 시민들이 미세먼지 농도를 쉽게 파악하고,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적절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하는 목적이라며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다양한 시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내년에 전기자동차 등 친환경 자동차 보급과 노후 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등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