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산반도 ‘부안 원숭이학교’, 아이들과 추석연휴 가볼만한 곳으로
변산반도 ‘부안 원숭이학교’, 아이들과 추석연휴 가볼만한 곳으로
  • 박재홍 기자
  • 승인 2018.09.21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변산반도 ‘부안 원숭이학교’, 아이들과 추석연휴 가볼만한 곳으로 ⓒ뉴스타운

금번 추석연휴는 유난히 긴 휴일만큼 전국 주요 가볼만한 곳들을 아이들과 함께 방문하는 가족단위 관광객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가을에는 가족단위 관광객들의 나들이 빈도가 늘어나며 주요 관광지들이 크게 붐빌 것으로 예상되는데, 전북 부안지역을 방문할 경우 원숭이학교 자연사박물관(이하 ‘원숭이학교’)이 다양한 컨텐츠를 통해 아이를 동반한 가족들에게 좋은 추석연휴 가볼만한 곳으로 여겨지고 있다.

원숭이학교로 대표되는 자연사박물관(문화관광부 전라북도지정 제4호)은 교육적인 목적뿐 만 아니라 이국적 문화함양 및 정서적인 효과에 의해서도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으며 초,중,고 학생들은 평일 단체견학관람이 두드러지고 주말과 휴일은 가족단위 인파로 붐비는 곳으로 알려진 상태다.

자연사박물관 1층에 마련된 화석관에는 총 200여 점의 전시품목을 볼 수 있는 곳으로 독일 게화석, 브라질 악어화석, 미국플로리다 산호화석, 아프리카 메소사우루스 화석 및 대형 오징어화석 등은 매우 진귀하여 지질학 역사 교과서로 많은 관심을 보인다. 2층 보석원석관은 총 400여 점이 전시 중으로, 미안마 천연 9kg 루비원석, 인도 천연 3kg 사파이어 원석, 브라질 1kg 천연에메랄드 천연원석, 세계 유일한 아프리카 잠비아 천연88kg 바위 락 자수정 등은 희귀 전시물들이 있으며 비취로 만든 고대 원석조각품(연적, 필세, 보석함)들은 관람객들의 반응을 기다리는 중이다.

이 밖에도 공원입장료는 12가지 종목으로 관람 및 체험을 이용할 수 있는데 아프리카문화관, 동물관, 샌드아트관, 물고기잡기관, 토끼,염소 들에게 먹이를 줄 수 있는 키즈애니팜 등이 있으며. 잔디밭에서 즐기는 굴렁쇠체험도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고 인기가 좋으며 특히 키즈카페에서는 가족들을 위한 정글짐, 스크린모션플레이 등이 포함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허브가든에서는 레몬밤, 로즈마리, 라벤더, 제라늄, 세이지, 유칼립투스 등 기존 단골허브들이 전시되고 화제의 실내공기정화식물 산세베리아, 몬스테라, 틸란드시아, 아보카도 등도 전시되고 있다.

관람과 체험 외에 공연 프로그램도 준비된다. 웃음과 감동을 주는 원숭이공연의 경우 총2부로 구성되어 있으며 1부공연은 체육시간으로 원숭이들이 물구나무서기, 빽회전, 장대발타기, 링통과 등 신체발달에 대한 교육적인 주제로 진행된다. 2부공연은 추억의 봉숭아학당으로 각색해 각 장면마다 스토리텔링 된 추억을 되새겨볼 수 있다. 공연일정은 평일 2회, 주말과 휴일은 3회 진행되고 공연시간은 약 40분 소요된다.

또한 월드드림서커스는 10인조로 구성되어 저글링, 집단체조 카이무시 및 따우스, 롤러스케이트유빙, 공중곡예황초, 쥬인디어, 삐에로가면극 등을 연기하는데 중국 및 홍콩여행에서 볼 수 있는 수준과 거의 대등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공연일정은 매일 3회씩 진행되고 공연시간은 약 40분이다.

부안 원숭이학교는 승용차로 서울에서 약 3시간 소요되고, 기차여행 시 김제역 또는 정읍역에서 약 20분 정도 소요된다. 전주한옥마을 및 군산선유도에서 50분, 변산대명리조트에서 30분, 격포에서 약25분, 내소사에서 약15분 정도 거리에 위치해 있다. 상세한 정보는 원숭이학교 홈페이지를 통하여 확인 가능하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의현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