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재현 성추행' 배우 최율에 이어 피해 여성 카톡 공개 "아까 옥상으로 와라…나랑 하자"
'조재현 성추행' 배우 최율에 이어 피해 여성 카톡 공개 "아까 옥상으로 와라…나랑 하자"
  • 여준영 기자
  • 승인 2018.02.25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배우 최율 폭로 ,조재현 (사진: SNS) ⓒ뉴스타운

[뉴스타운=여준영 기자] 배우 최율이 문화계 성추행으로 고발한 배우 조재현에 대한 추가 피해자가 등장했다.

지난 24일, 배우 최율의 폭로에 이어 조재현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는 제보가 공개됐다.

조재현은 지난 23일 최율의 '미투운동'을 통해 성추행 의혹이 불거졌고, 만행이 드러나자 고개를 숙이며 사과했다.

당시 최율은 조재현의 개인정보 사진과 함께, "성추행 사건이 폭로가 되길 기다려왔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최율에 이어 모 방송국 여성 직원이라고 밝힌 익명의 A씨는 이날, "옥상에서 성추행을 당했다"라며 조재현과 주고받은 카톡을 공개했다.

A씨가 공개한 카톡에는 조재현이 "어디셔", "아까 있던 곳. 옥상으로 와라, 시원하네"라는 A씨를 살갑게 대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카톡을 공개한 A씨는 조재현이 밀실인 물탱크실로 끌고 가 "강제로 키스를 하며 가슴을 만졌다"라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A씨는 조재현이 자신에게 "너는 너무 색기가 있다", "나랑 연애하자"라고 말했다고 고백해 충격을 안겼다.

한편 조재현의 성추행을 폭로한 최율과 A씨에 대한 대중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