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식품과학기업 DSM, 포춘지 선정 ‘세상을 바꾸는 기업’ 2 위에 올라
글로벌 식품과학기업 DSM, 포춘지 선정 ‘세상을 바꾸는 기업’ 2 위에 올라
  • 이승희 기자
  • 승인 2017.09.20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계적인 영양실조와 기근, 환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혁신과 노력 인정받아

▲ ⓒ뉴스타운

글로벌 식품과학기업 DSM(디에스엠, www.dsm.com)이 미국의 경제 전문지 포춘(Fortune)지가 선정한 ‘세상을 바꾸는 기업’ 2위에 올랐다. DSM 은 지난 2016년에도 같은 부문에서 42 위를 차지하며 이름을 올린 바 있으며, 이후 1년 만에 다시 2위로 선정된 것은 포춘지가 세계적인 영양실조과 기근에 맞서는 DSM의 노력을 인정해 준 결과라 할 수 있다.

특히, 2위라는 높은 순위에 오를 수 있었던 이유에는 아프리카 지역의 식품 가공산업 활성화를 위한 ‘AIF(African Improved Foods)’의 공로가 컸다. AIF는 르완다 정부 및 개발 기관과 DSM의 합작 투자로, 키갈리(Kigali)에 위치한 공장은 동아프리카인들에 의해 운영되고 있어 일자리 창출에 도움을 주고 있다. 또한 주변 소규모 지역의 7,500명 농민들로부터 조달된 영양시리얼을 UN 세계 식량 계획(WFP, World Food Programme)으로 공급해 세계 영양실조와 기근에 큰 보탬이 되고 있다

이밖에도, 포춘지는 영양 및 기후 변화에 대한 DSM의 환경친화적인 솔루션도 높게 평가했다. 그 대표적인 예시는 DSM의 ‘클린카우(Clean Cow)’ 프로젝트다. 육우나 젖소의 복지, 사료 소비량 및 효율에는 영향을 주지 않으면서 소들의 메탄가스 배출은 30% 이상 감소시켜주는 환경친화적인 사료성분을 새롭게 개발한 것이다.

포춘지의 ‘세상을 바꾸는 기업’은 연간 매출액 10억 달러 이상의 회사를 대상으로 하며, 사회에 미치는 긍정적인 영향, 비즈니스 결과와 혁신도를 평가해 선정된다. 2015년 1회를 시작으로 올해로 3번째를 맞이 하였다.

1902 년 설립된 DSM Nutrition (DSM 뉴트리션)은 네델란드 헤를렌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약 50 여 개국, 200 여 곳의 도시에 진출한 글로벌 기업이다. 세계 최초로 비타민 C 원료를 개발해 75년 이상 선도적인 비타민 C 생산자로 세계최고의 품질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프리미엄 영국산 비타민 C 브랜드 Quali®-C 이외에도 최초의 식물성 오메가 3 브랜드 life’sDHA®, 소형어종에서만 추출한 오메가 3 브랜드 MEG-3® 등 다양한 고품질의 영양성분을 생산하고 있다. 더 많은 정보는 DSM 홈페이지와 공식 블로그에서 확인 가능하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