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정치정치일반
구치소 독방 보고 오열한 박근혜, 내곡동으로 사저 옮긴 이유는 도배 때문?독방 오열한 박근혜, 내곡동 이사
조세연 기자  |  ent@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4.21  13:09:38
   
▲ 독방 오열한 박근혜, 내곡동 이사 (사진: SBS 뉴스) ⓒ뉴스타운

박근혜 전 대통령이 서초구 내곡동에 새 사저를 마련했다.

한 매체는 21일 "박근혜 전 대통령이 삼성동 사저를 매각하고 내곡동에 새 거처를 마련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은 지지자들의 잦은 방문 탓에 지역 주민과의 마찰을 피하고자 보다 한적한 내곡동으로 이주를 고려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 전 대통령은 지난달 31일 구속영장이 발부됨에 따라 서울구치소에 수감된 상태다.

이날 구치소에 도착한 박 전 대통령은 자신이 머물 독방에 이르자 걸음을 멈추고 오열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 전 대통령이 독방에 도착한 시각은 마침 다른 수감자들이 기상할 시각이었던 까닭에 그녀의 울음을 모두가 숨죽여 들은 셈이다.

한편 박 전 대통령은 독방의 내부 시설이 지저분하다는 이유로 도배를 요구했고, 이 과정에서 특혜 논란이 불거지며 곤욕을 치르기도 했다.

현재 온라인에는 내곡동 사저 소식을 두고 벌어진 누리꾼들의 설전으로 북새통이 이어지고 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조세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