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조카는 '수배 중', 반기문은 '묵묵부답'…"알고도 모른 체했어"
반기문 조카는 '수배 중', 반기문은 '묵묵부답'…"알고도 모른 체했어"
  • 조세연 기자
  • 승인 2017.01.24 1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기문 조카 수배

▲ 반기문 조카 수배 (사진: SBS '비디오머그') ⓒ뉴스타운

반기문 전 UN사무총장의 조카 반주현 씨가 지명수배자로 확인됐다.

한 매체는 24일 고위 관료의 말을 인용해 "반기문의 조카 주현 씨가 장기간 병역 의무를 기피해 오며 병역법 위반 혐의로 지명수배가 내려진 상태"라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주현 씨의 아버지이자 반 전 총장의 동생인 기상 씨는 "형님도 아들의 병역 기피 사실을 알고 있었을 것"이라며 "아들이 한국에 들어오지 못하는 건 이 같은 이유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반기문 전 총장은 지난 2012년 4월 뉴욕에서 열린 조카 주현 씨의 결혼식에도 참석했던 것으로 전해져 더욱 공분을 사고 있다.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누리꾼들은 "그러게 노후나 편하게 보내시지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겠다고 나서서 이 꼴을 당하십니까(qpqp****), "불통하는 게 누구랑 똑같네(smli****), "동생이 분명 알았을 거라고 하는데 과연 뭐라고 해명할까(xhlr****) 등의 반응을 보이며 혀를 찼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