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2016 여름캠프’진행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2016 여름캠프’진행
  • 김종선 기자
  • 승인 2016.08.11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악 통해 꿈과 희망 키워가는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3년째 운영 中

▲ ⓒ뉴스타운

한화그룹과 한국메세나협회가 함께 기획한 음악교육 프로그램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2016 여름캠프’가 8월 10일(수)부터 12일(금)까지 2박 3일간 공주 한옥마을에서 진행 되었다.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는 한화그룹의 대표적인 문화사회공헌 사업으로 평소 클래식 악기를 접하기 어려워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부족한 천안과 청주 거주 청소년 70여 명을 대상으로,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교육을 통해 클래식 악기에 대한 거부감을 줄이고 악기 연주에 대한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로 3년째를 맞는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는 2014년부터 시작해 매년 60~70명의 청소년들에게 연간 160시간의 악기교육을 비롯하여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참가한 청소년들은 오케스트라 단원이 되어 가족 참여수업, 재능 나눔 공연, 음악캠프 등에 참여하여 ‘함께 완성하는 연주’의 즐거움과 협동심을 배울 수 있으며 더 나아가 문화예술 분야를 지역사회에 전파하는 매개체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특히 이번 캠프에는 해외 유명 강사를 초빙하여 청소년들에게 수준 높은 교육 기회를 제공해 눈길을 끌었다.

해외 초빙 강사인 ‘에밀리 쿠빗스키(Emily Kubitskey)’와 ‘코지마 루터(Cosima Luther)’는 LA필하모닉이 베네수엘라의 ‘엘 시스테마(El Sistema)에서 영감을 받아 설립한 LA유스오케스트라(Youth Orchestra LA, 이하 YOLA)의 수석강사로, YOLA는 LA 다운타운 인근의 흑인과 히스패닉 거주지 내 저소득층 학생들에게 무상으로 악기를 제공하고 음악 교육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유명하다.

두 강사는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음악 강사들을 대상으로 워크숍을 진행하고, 청소년 단원을 대상으로 직접 음악을 지도하는 등 우수한 연주 실력과 다년간 아동ㆍ청소년을 가르쳐온 경험을 바탕으로 예술적 사고의 함양과 함께 음악 활동에 대한 동기를 부여했다.

청주 관악앙상블 학생들을 직접 지도한 에밀리 쿠빗스키는 “학생들 각각의 재능이 돋보였고, 무엇보다 배우려는 의지가 담긴 강렬한 눈빛에 반했다”라며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꿈을 향한 도전을 이어갈 수 있다면 훌륭한 음악가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고 소감을 말했다. 

한편 한화청소년오케스트라 여름캠프에서 실력을 향상시킨 청소년들은 11월 각 지역에서 정기연주회를 개최하여 그간 갈고 닦은 실력을 지역사회와 가족, 친구들 앞에서 뽐낼 예정이다.

▲ ⓒ뉴스타운
▲ ⓒ뉴스타운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