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분석] 7월4주 분양동향, 래미안명일역솔베뉴 등 6천가구 분양
[부동산 분석] 7월4주 분양동향, 래미안명일역솔베뉴 등 6천가구 분양
  • 뉴스타운경제 김대희 연구원
  • 승인 2016.07.25 0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스타운

2016년 7월 넷째 주에는 10곳 5,892가구가 분양될 예정이다. 이번 주부터 8월 둘째주까지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분양시장이 한산해질 전망이다. 모델하우스는 4곳 오픈할 예정이다. 당첨자 발표는 14곳, 당첨자 계약은 16곳이다.

부동산 포털 닥터아파트가 7월 4주(7월 25일~7월 30일) 분양일정을 정리했다. 금주 청약접수가 실시되는 단지는 10곳이다. 

25일(월)에는 1곳에서 청약접수를 실시한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부산 기장군 정관지구 A1블록에 짓는 국민임대아파트를 25일 공급한다. 전용면적 24~46㎡ 1,934가구. 모전초·중을 걸어서 통학할 수 있다. 세대원 모두가 무주택자여야 하고, 소득 및 자산 기준을 충족한 사람이 신청할 수 있다. 2017년 7월 입주예정이다.

26일(화)에는 2곳에서 청약접수를 실시한다. LH는 경기 구리 갈매지구 S1블록에 짓는 공공임대아파트를 26일 공급한다. 전용 59㎡ 224가구. 2017년까지 7,200가구가 입주예정인 구리갈매지구는 서울시와 남양주 별내 신도시와 연접해있다. 걸어서 경춘선 갈매역을 이용할 수 있다. 서울외곽순환도로와 국도 47호선 등 광역교통망이 갖춰져 있다.

27일(수)에는 5곳에서 청약접수를 실시한다. 삼성물산은 서울 강동구 명일동 삼익그린맨션1차를 재건축하는 래미안 명일역 솔베뉴를 27일 분양한다. 49~103㎡ 1,900가구중 268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지하철 5호선 명일역 초역세권 아파트. 광화문과 시청까지 40분대로 이동할 수 있다. 암사IC, 올림픽대로, 강변북로, 암사대교, 용마터널 등을 통해 강남 및 서울 도심 및 수도권 각지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유승종합건설은 경기 남양주시 다산신도시 진건지구 C-1블록에 짓는 다산신도시 유승한내들 골든뷰를 27일 분양한다. 84∼109m² 316가구. 2022년 개통 예정인 서울지하철 8호선 연장선 별내선 다산역(가칭)이 도보로 10분 거리에 있어 서울 강남 및 잠실 권역으로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왕숙천을 중심으로 조성된 수변공원이 단지와 연결돼 있다. 

한신공영은 대구시 북구 매천동 매천지구 A1, A2블록에 짓는 북대구 한신더휴를 27일 분양한다. A1블록 69~101㎡ 919가구, A2블록 84~101㎡ 683가구. 대구 도심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는 북대구 초입에 위치하고 있다. 오는 2019년 개통 예정인 KTX 서대구역과도 가깝다. 대구도시철도 3호선 매천시장역이 걸어서 5분 거리다.

28일(목)에는 1곳에서 청약접수를 실시한다. 대림산업은 인천 중구 운서동 영종지구 A15블록에 짓는 e편한세상 영종하늘도시를 28일 분양한다. 59~123㎡ 577가구. 영종도는 파라다이스시티(1단계 2017년 개관, 2단계 2020년 완공 예정),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2017년 하반기 완공) 등 개발 호재가 풍부하다. 운서역에서 공항철도를 이용하면 김포공항역까지 약 29분, 서울역까지는 약 50분 만에 이동할 수 있다.

29일(금)에는 1곳에서 청약접수를 실시한다. 제일건설은 경기 하남시 미사강변도시 A33블록에 짓는 미사강변 제일풍경채를 27일 분양한다. 84~97㎡ 726가구. 단지 바로 앞에 한홀초와 병설유치원이 있고, 하남고교를 걸어서 통학할 수 있다. 망월천 수변공원과 망월근린공원, 미사리경정공원, 미사리 조정경기장, 하남종합운동장, 한강 시민공원도 가깝다. 지하철 5호선 연장선 강일역(2018년 개통예정)과 미사역도 이용할 수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