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지놈, 유전자검사 정확도평가 최우수 ‘A등급’ 획득
녹십자지놈, 유전자검사 정확도평가 최우수 ‘A등급’ 획득
  • 최명삼 기자
  • 승인 2016.05.12 0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사실 운영과 분자유전, 세포유전 등 3개 분야에서우수 평가 받아

▲ ⓒ뉴스타운

유전체분석 전문기업인 ㈜녹십자지놈 (대표이사 양송현)이 보건복지부와 한국유전자검사평가원이 실시한 '2015년 유전자검사 정확도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인 A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한국유전자검사평가원은 유전자검사기관의 질적 향상을 위해 매년 1회 유전자검사 정확도평가를 진행하고 있으며, 공신력 있는 기관을 지정해 평가 결과와 함께 홈페이지에 공개해 소비자들의 알 권리를 충족시키고 있다.

평가방법은 두 가지로 건강보험 요양급여 등재항목을 검사하는 기관의 경우에는 현장실사와 외부정도관리를 합산 평가해 A, B, C 등급으로 판정하고, 건강보험에 등재되지 않은 항목을 검사하는 기관의 경우에는 현장실사 항목만 평가해 P, Q, R 등급으로 판정한다.

이에 ㈜녹십자지놈은 검사실 운영(시설, 장비, 인력 등)과 분자유전, 세포유전 등 3개 분야에 대해 현장실사와 외부정도관리 평가를 받았으며, 점수 합산 결과 우수한 품질관리 평가를 인정 받아 A등급을 획득했다.

㈜녹십자지놈 양송현 대표는 “앞으로도 신뢰도 높은 평가를 통해 유전자검사의 공신력을 인정받고,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유전체 분석을 실시해 유전체 분석시장의 리더로 거듭나겠다”고 전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