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진, “신뢰할 수 있는 진실한 일꾼”
신진, “신뢰할 수 있는 진실한 일꾼”
  • 송인웅 대기자
  • 승인 2016.02.02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3총선에 도전장을 낸 신진예비후보사무실개소

▲ 신진예비후보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뉴스타운

“신뢰할 수 있는 진실한 일꾼”을 자처하는 신진(새누리당, 58)대전 중구예비후보자가 사무실을 개소했다. 하필 한밭운동장에서 열리는 국민의 당 창당대회와 겹치는 시간이다. 그럼에도 이날 개소식에는 정우택 국회 정무위원장, 정용기 새누리당 대전시당 위원장. 잠정 대전시장후보로 거론되는 남충희, 박성효 그리고 함께 4.13총선에 도전장을 이에리사, 곽영교 예비후보자 등 지지자들 1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바쁜 일정 속에도 대학동문이자 존경하는 정치학교수이기에 “한 걸음에 달려왔다”는 정우택(청주 상당)국회정무위원장은 “신진후보는 스스로를 ‘바보 새’라고 말하듯이 스스로를 낮출 수 있는 사람, 소통과 친화력이 있는 사람이다”면서 “박근혜 대통령이 말하는 진실한 사람이라고 생각한다.”고 신진후보를 평가해 축사했다.

▲ 신진후보개소식을 많은 분들이 축하했다. ⓒ뉴스타운
▲ 위 좌 정우택 우 정용기 아래 좌 박성효 우 남충희 ⓒ뉴스타운

신진예비후보는 “편한 교수직을 뒤로하고 정치인의 길에 들어서 스스로‘멍에’를 쓰고 있다”며 “정치인의 눈으로 세상을 보니 부의 편중, 북의 핵 개발 등으로 안보가 위태함에도 국회의원들은 법안 하나를 통과시키는데 35개월이 걸리는 등 19대국회의 무능이 한심해 국회의원을 절반으로 감축하자고 나섰다”고 인사했다.

신진후보는 국회의원 절반감축과 최저임금에 정부보조금으로 4천원을 더해 지급해 비정규직철폐, 중구 노인복지관 건립, 역사인물공원 200만평규모조성 등 시민들의 가슴에 와 닿는 공약을 발표, 공감을 얻고 있다.

신 예비후보는 대흥초, 중앙중, 대전고, 성균관대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에서 석·박사학위를 취득했다. 현재 충남대 정치외교학과 교수로, 국가전략연구소 소장, 통일을 실천하는 사람들 상임대표 등을 맡고 있다. 19대 때도 출마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