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 대통령, 국무총리 새 후보자에 황교안 법무장관 지명
박 대통령, 국무총리 새 후보자에 황교안 법무장관 지명
  • 정치부
  • 승인 2015.05.21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표적인 공안검사 출신, 박 대통령의 코드에 맞춘 업무 추진

▲ 21일 국무총리 새 후보자에 지명된 황교안 법무장관 ⓒ뉴스타운

박근혜 대통령은 21일 오전 10시 15분 새 국무총리에 황교안(58) 법무장관을 지명했다. 당초 10시에 발표한다 했다가 ‘문구수정’ 때문에 발표시간이 15분 지연됐다고 청와대 측 해명이다.

대표적인 공안검사 출신의 황교안 장관은 재임기간 중 ▲ 통합진보당 강제 해산 ▲ 채동욱 전 검찰총장 내사 등을 주도 해 야당과 시민사회의 반대가 거셀 것으로 예상되고 ▲ 국정원 대선 개입 ▲ 성완종 리스트 등 박 대통령의 코드에 맞춘 업무를 추진해 왔다는 평가를 받았다.

청와대는 황교안 총리 지명자에 대해 ‘청문회’과정에서 ‘신상털기’보다는 ‘정책 및 업무능력’에 맞춰 청문회를 해줬으면 한다는 멘트를 해 이 부문 자체가 청문회 가이드라인이 아니냐는 또 다른 논란의 불씨를 제공한 것으로 보인다.

황교안 장관은 부인 최지영씨와 사이에 1남1녀를 두고 있다.

▲ 서울 ▲ 경기고·성균관대 법학과 ▲ 사법연수원 13기(제23회 사법시험) ▲ 대검찰청 공안1·3과장 ▲ 서울지검 공안2부장 ▲ 서울중앙지검 2차장 ▲ 창원지검장 ▲ 대구고검장 ▲ 부산고검장 ▲ 법무법인 태평양 변호사 ▲ 법무부 장관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