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국내 첫 위안화 커미티드 라인 체결
KB국민은행, 국내 첫 위안화 커미티드 라인 체결
  • 보도국
  • 승인 2014.09.02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은행(은행장 이건호/www.kbstar.com)은 1일 오후 위안화 청산은행인 중국교통 은행과 국내 최초로 위안화 커미티드 라인(Committed Line)을 체결하였다.

커미티드 라인(Commiitted Line)은 금융시장 위기 발생시 유동성이 부족해 질 경우를 대비하여 일정액의 수수료를 지급하고 자금을 우선적으로 공급받을 수 있는 권리에 대한 약정을 말한다.

KB국민은행은 이번에 중국교통은행과 약 1년간 6억 위안(미화 약 1억불 상당)을 수시로 인출할 수 있는 약정을 체결함으로써, 향후 위안화를 조달할 수 있는 안정적인 수단을 확보하였다.

이번 체결로 그동안 주로 미화, 엔화, 유로화 등에 집중되었던 커미티드 라인 거래 통화를 다변화하는 효과를 얻었고, 위안화 청산은행인 중국교통은행과 원·위안화 시장 활성화를 위한 협력관계를 강화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