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지리아 차량 테러, 보코하람 소행 추정 최소 56명 사망…'또?'
나이지리아 차량 테러, 보코하람 소행 추정 최소 56명 사망…'또?'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4.07.02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이지리아 차량 테러

▲ '나이지리아 차량 테러' (사진: YTN)
나이지리아 북동부 마이두구리시의 한 시장에서 차량 폭발 테러가 발생해 최소 56명이 사망했다.

1일(현지시간) 보코하람에 대항하는 자경단에 따르면 이번 차량 테러로 인한 사망자는 56명 이상이나 정확한 사망자 수는 아직 보고되지 않았다.

자경단장인 사드키 압바 티자니는 시신 대부분이 불에 타거나 조각으로 찢겨 형체를 알아볼 수 없었다고 전했다.

목격자들은 이번 테러를 이슬람 극단주의 세력인 보코하람의 소행으로 추정하고 비난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이슬람 국가 건설을 목표로 2009년부터 무장 행동을 개시한 보코하람은 앞서 지난 4월 여학생 276명을 납치해 국제사회의 공분을 산 바 있다.

또한 국제난민감시센터는 보코하람이 지난해 5월부터 올해 3월까지 최소 3000명 이상을 살해했다고 알리기도 해 논란은 더욱 커지고 있다.

한편 나이지리아 차량 테러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나이지리아 차량 테러, 세상에" "나이지리아 차량 테러, 무섭다" "나이지리아 차량 테러, 테러가 없는 나라에 살고 있는 게 다행"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