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화 국회의장, 취임 후 첫 광주 방문
정의화 국회의장, 취임 후 첫 광주 방문
  • 김경학 기자
  • 승인 2014.06.13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 5‧18민주묘지와 광주 학생독립운동기념탑 참배 및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조직위원회 방문 예정

정의화 국회의장은 14일 오전 광주를 방문해 국립 5‧18민주묘지와 광주 학생독립운동기념탑에 참배한다. 이번 정 의장의 광주 방문은 취임 이후 최초 공식 지역방문으로 5‧18 희생자와 광주 학생독립운동 희생자의 넋을 기리고 그 숭고한 정신을 이어 받아, 동서화합과 국민통합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부산출신 호남국회의원’으로 불리는 정 의장은 평소 남북통일의 선결과제로 영‧호남의 동서화합에 큰 관심을 나타내왔다. 이를 위해 정 의장은 국회의원이 되기 전인 1991년부터 영호남민간인협의회를 결성해 동서화합을 위해 활동했으며, 2004년에 한나라당 내 ‘지역화합특위’를 구성해 영호남 화합에 앞장서왔다. 정 의장은 호남발전과 영호남 화합을 위해 일한 이러한 공적으로 한나라당 의원 최초로 광주 명예시민이 되었으며, 조선대학교에서 명예정치학박사학위를 받은 바 있다.

특히 이번 정 의장의 국립 5‧18민주묘지 참배에는 오재일 5‧18 기념재단 이사장과 정춘식 5‧18 민주유공자 유족회 회장, 5‧18 민주화운동 부상자회 회장, 김공휴 5‧18 구속 부상자회 부회장 등 5‧18관련 3단체가 최초로 함께하며 국민통합의 의미를 되새길 예정이다.

정 의장은 참배에 이어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 조직위원회를 방문해 조직위원회 관계자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정 의장의 조직위원회 방문은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환기시키고, 성공적 대회 개최를 위한 국회 차원의 지원 의사를 표시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정 의장은 2010년부터, 최근 국회의장으로 선출되어 사직할 때까지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공동조직위원장을 맡아 왔으며 앞으로는 명예조직위원장으로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의 성공을 위하여 함께할 예정이다.

정 의장의 이번 광주 방문에는 임병규 국회사무총장 직무대리, 황창화 국회도서관장, 국경복 국회예산정책처장, 고현욱 국회입법조사처장, 지성배 사무차장, 김성동 의장비서실장, 이수원 정무수석, 김성 정책수석 등이 함께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