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멘스 헬스케어, 몽골 지구르 그랜드 그룹과 MOU 체결,
지멘스 헬스케어, 몽골 지구르 그랜드 그룹과 MOU 체결,
  • 보도국
  • 승인 2013.06.20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략적 MOU 통해 몽골 보건의료 발전에 선도적 역할 할 것

 

지멘스의 한국법인 헬스케어 부문(대표: 박현구, www.siemens.co.kr/healthcare)은 18일 몽골 울란바로트에서 현지 대형건설회사인 지구르 그랜드 그룹(JIGUUR GRAND GROUP)과 몽골 보건의료 발전 협력을 위한 전략적 MOU를 체결했다.

한국 지멘스 헬스케어와 몽골 지구르 그랜드 그룹은 이번 MOU를 통해 낙후된 몽골의 의료환경을 개선을 목표로 의료 신기술 도입 및 첨단 의료장비, 운영 시스템 구축 등을 위해 상호 협력할 것을 협약했다. 양사의 전략적 파트너십은 몽골 내 의료서비스의 품질을 향상시키고, 몽골의 보건의료발전에 선도적인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날 한국 지멘스 헬스케어와 MOU를 맺은 몽골 지구르 그랜드 그룹은 1989년에 설립된 몽골계 대기업으로, 건설, 서비스, 무역, 병원 등 다양한 분야에 사업을 펼치고 있으며 몽골 내 건설 및 제조 분야에서 대표 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한국 지멘스 헬스케어는 이번 협약의 일환으로 지구르 그랜드 그룹이 설립한 그랜드 메드(GRAND MED) 병원에 의료장비 공급계약을 체결하고, 지멘스 헬스케어의 1.5 MRI, 멀티 슬라이스(Multi Slice) CT, 수술용 엑스레이 장치 등을 설치하기로 했다. 앞으로 한국 지멘스 헬스케어는 첨단 장비 공급에 이어 그랜드 메드 병원이 세계적인 척추관절수술 전문병원으로 도약하는데 필요한 체계적인 운영 시스템 구축을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한국 지멘스 헬스케어의 박현구 대표는 "경제적으로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는 몽골지역은 앞으로 의료산업 확장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몽골의 대표 기업인 지구르 그랜드 그룹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몽골 국민보건 향상과 의료산업 발전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 지멘스 헬스케어는 지난 2011년 10월부터 몽골 지역을 해외 비즈니스 영역으로 관리 해오고 있다. 한국 지멘스 헬스케어의 몽골 비즈니스 출범은 다국적 기업의 한국법인으로서 비즈니스 영역을 해외로 확장했다는 측면에서 성공사례로 평가를 받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