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중국 석유회사 등 대미수출 금지 대상 포함
미국, 중국 석유회사 등 대미수출 금지 대상 포함
  • 외신팀
  • 승인 2012.01.13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휘발유 정제 능력이 낮은 이란 제재 목적

미국 국무부는 12일(현지시각) 핵개발을 계속하고 있는 이란에 휘발유 등 석유제품을 수출을 한 혐의로 중국 석유회사와 싱가포르의 무역회사 등 모두 3개 사에 대해 대미 수출을 금지하는 제재대상에 포함시켰다고 발표했다.

이번 조치는 세계 유수의 산유국이면서 휘발유 정제능력이 낮은 이란에 휘발유 등의 공급을 일부 차단함으로써 이란에 압력을 가하고자 하는 것으로 재작년에 입법된 법률에 근거해 취해진 조치이다.

이 법률에 따라 중국 기업이 제재 대상이 되는 것은 처음이다.

한편, 미국은 지난 달 이란 중앙은행과 외국 금융기관이 거래를 할 수 없도록 하는 법률을 입번화시켜 제재를 강화한 바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