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꼰대인턴' 박해진, 악독 직장상사에 복수극…스틸컷 공개
MBC '꼰대인턴' 박해진, 악독 직장상사에 복수극…스틸컷 공개
  • 황인영 기자
  • 승인 2020.04.27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마운틴무브먼트)
(사진 : 마운틴무브먼트)

현실 직장인들의 희로애락을 드라마적으로 담을 예정인 MBC 수목 미니시리즈 '꼰대인턴(극본 신소라 연출 남성우)'이 극 중 남자주인공 박해진의 인턴 모습을 공개하며 뭉클함과 귀여운 스타일링에 미소를 자아내고 있다.

'꼰대인턴'은 가까스로 들어간 회사에서 꼰대의 전형인 최악의 꼰대 부장을 만나 퇴직하고 다시 그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맡게 되는 남자의 복수극을 담은 작품. '꼰대'라 불리는 사람들이 결국 우리가 될 것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세대와 세대 간의 어울림을 그리고 있어 현실 직장 이야기를 통한 공감을 기대케 하는 드라마다.

극 중 박해진은 극악한 꼰대 상사를 만나 인턴 시절을 험하게 보내며 사직서를 제출하고 이직 후, 라면계의 핵폭풍을 일으키는 핫닭면을 개발하며 단숨에 부장으로 승진한 가열찬 역을 맡았다. 가열찬은 외모면 외모, 품성과 실력마저 나무랄 데 없는 완벽한 라면회사 최고스타 부장으로 승승장구하다 시니어 인턴으로 전 직장상사이자 자신을 고난의 구렁텅이에 빠뜨렸던 이만식(김응수)을 만나며 복수 아닌 복수극을 펼치게 된다.

극 중 가열찬(박해진)의 인턴 시절 스틸을 첫 공개하면서 많은 회사원들의 공감대를 형성할 것으로 기대되는 '꼰대인턴'은 드라마에 담고자 하는 첫 이야기의 단초가 되는 박해진의 인턴 시절로 '현실 인턴'들의 애환을 담아 화제다. 초년생다운 어리바리하고 어눌해 보이는 모습에 "귀엽다"는 반응과 함께 "왠지 나 같다" "위로가 된다." 등의 반응을 불러오며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제작사 측은 "누구나 처음 시작은 있었다는 얘기가 '꼰대인턴'의 큰 축이고 우리 모두 사회의 일원으로 서로 이해하자는 게 '꼰대인턴'의 큰 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꼰대인턴' 속 박해진에 빙의해보면 재미있을 것"이라는 꿀팁을 전수하기도 했다.

이처럼 현실 직장인들의 애환을 담고 있는 '꼰대인턴'이 미스터 트롯맨들에게 러브콜을 보내 OST를 부르게 된 것도 드라마와 가장 방향이 잘 맞아서였다. 제작진은 "트롯맨 정동원 군은 10대, 이찬원 군은 20대다. 임영웅 군과 영탁 군은 30대 등 다양한 연령층의 가수분들이 트로트를 불렀고 시청자가 화답한 걸 보며 소름이 돋았다. 감성을 제대로 살려 본인들의 목소리로 많은 세대를 건너 세대를 통합한 것을 보며 우리 드라마의 방향과 딱 맞다고 생각해 러브콜을 보냈다"라며 "위로가 필요한 시대, 서민들의 깊고 깊은 아픔을 어루만져줄 드라마에 트롯맨들은 가장 어울리는 가수다"라며 드라마에 대한 기대를 한껏 높였다.

오는 5월 중순경 첫 방송 예정인 '꼰대인턴'은 방영과 동시에 온라인 방송 영화 플랫폼 웨이브에서 VOD(다시보기)로 단독 제공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