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오늘의 이슈사건/사고
워마드 유저, "여성 억압하는 종교 사라져야 된다"…천주교 성체 훼손한 이유 있나
이세연 기자  |  ent@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11  11:25:46
   
▲ (사진: 워마드) ⓒ뉴스타운

온라인 커뮤니티 워마드 유저와 천주교인들의 갈등이 고조됐다.

10일 워마드 게시판에는 성체를 훼손한 사진과 함께 혐오성 발언이 가득한 글이 게시됐다.

워마드 유저는 "부모님이 천주교 신자라 강제로 성당에 가게 됐다"며 "거기서 성체를 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집에 와서 성체를 태워버렸다. 여성을 탄압하는 종교들은 다 사라져야 된다"고 분노했다.

그러면서 여자의 존재는 인정해주지도 않고, 여성과 관련된 정책마다 훼방을 놓는 천주교를 왜 존중해줘야 되냐"고 비난을 가했다.

게시글이 온라인상에 빠르게 퍼지면서 천주교 신자들과 워마드 간의 대립이 심화되고 있는 바.

특히 훼손된 성체에 공분한 천주교인들은 워마드 유저를 각 기관에 신고해 놓은 상태다.

한편 성체는 예수 그리스도의 몸을 일컫는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세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