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경제/IT기업/IT
네이버―샤오미―여우미, 인공지능 분야 기술 협력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네이버 클로바와 샤오미의 인공지능 기술 연계…기술적 시너지 이끌어낼 것
윤민아 기자  |  newskorea@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07  10:46:59
   
▲ 네이버 최인혁 총괄부사장(좌), 샤오미 흥 춰 글로벌전략부사장(중), 여우미 한문호 대표(우)가 인공지능 분야 전략적 업무 협약 체결식을 진행했다 ⓒ뉴스타운

네이버(㈜, 대표이사 사장 한성숙)는 중국 최대 IoT 기업 샤오미(小米, 대표이사 레이쥔), 샤오미의 국내 총판 여우미(대표이사 사장 한문호)와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Clova)’와 샤오미의 기술 연계를 골자로 한 인공지능 분야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네이버의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는 샤오미의 인공지능(AI) 기술과도 연계해, 기술 시너지를 꾀하는 한편, 샤오미IoT 기기군으로 인공지능 서비스 영역을 확대하게 됐다. 이를 통해, 샤오미의 IoT 기기를 클로바의 음성인식 기술을 활용해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게 된다.

샤오미는 네이버 클로바와의 협력으로, 국내 이용자들에게 샤오미의 IoT 기기들에 대한 인공지능 서비스 경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그 외에도 네이버와의 기술 협력으로 인공지능 기술력을 제고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샤오미의 국내 총판인 여우미는 양 사의 원활한 협력을 위한 역할을 해 나갈 계획이다.

네이버 최인혁 총괄부사장은 “이번 샤오미-여우미와의 제휴로 클로바를 통한 생활인터넷(IoT) 환경을 더욱 확대할 수 있게 되었다”며, “클로바가 이용자들에게 일상생활 속 새로운 경험을 제공해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파트너들과의 협력을 더욱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샤오미 흥 춰 생태계 총괄 부사장은 “향후 한국 시장에서 출시하는 모든 샤오미 제품을 네이버의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를 통해 활용할 수 있게 함으로써, 한국 소비자들에게 샤오미 제품을 더욱 친숙하고 편리하게 제공할 수 있는 발판을 만들었다”며, “인공지능 기술 측면에서도 양 사가 협력해 새로운 IoT 환경 구축에 앞장설 것”이라고 전했다.

여우미 한문호 대표는, “이번 샤오미와 네이버의 업무협약를 통해 샤오미의 IoT 생태계가 본격적으로 국내에 상륙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윤민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