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살' 전인지, 풋풋 근황 "모두들 월요병을 이겨냅시다!"
'21살' 전인지, 풋풋 근황 "모두들 월요병을 이겨냅시다!"
  • 문다혜 기자
  • 승인 2015.07.13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인지 근황 눈길

▲ 전인지 근황 (사진: 전인지 SNS)

프로 골퍼 전인지의 근황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늘고 있다.

전인지는 지난 5월 18일 자신의 SNS에 "헬로. 하이. 방가방가. 봄바람? 여름 바람? 살살~아무튼 오늘은 낮잠 자기 딱 좋은 날씨~모두들 월요병을 이겨냅시다! 빠쌰빠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한 바 있다.

당시 공개된 사진 속에는 선글라스를 쓴 채 카메라를 응시하는 전인지의 모습이 담겨 있었다. 특히 전인지의 매끈한 피부가 눈길을 끈다.

한편 전인지는 13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 주 랭커스터 컨트리클럽(파70·6289야드)에서 열린 제70회 US여자오픈 마지막날 4라운드에서 버디 7대에 보기 3개를 묶어 4언더파 66타를 쳤다.

합계 8언더파 272타를 적어낸 전인지는 LPGA 첫승을 메이저타이틀로 장식해 감탄을 자아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