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썸남썸녀' 채정안, "굉장히 멋진 남자는 게이더라"
'썸남썸녀' 채정안, "굉장히 멋진 남자는 게이더라"
  • 이윤아 기자
  • 승인 2015.02.16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정안 게이 발언 눈길

▲ 채정안 게이 발언 눈길 (사진: SBS '썸남썸녀' 방송 캡처) ⓒ뉴스타운

'썸남썸녀'로 돌아온 배우 채정안의 과거 인터뷰가 화제다.

채정안은 과거 서울 강남구 역삼동 르네상스호텔에서 진행된 KBS2 주말특별기획드라마 '열혈장사꾼' 제작발표회에서 사랑에 대해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솔직한 속내를 드러냈다.

채정안은 "사랑에 대해 내가 상처가 있다. 사랑에 대한 두려움은 있지만 항상 사랑은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사랑이 다가왔을 때는 놓치지 않겠다. 사랑을 하면서 살아가야겠다"고 고백했다.

채정안은 "현재 사랑하는 사람이 있는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시장조사가 필요하다"고 재치 있게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채정안은 "요즘 잘생긴 사람들은 남자를 좋아하더라. 얼마 전 클럽 오픈식에 갔는데 굉장히 멋진 남자들이 있었는데 그분들은 여자를 좋아하지 않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17일 방송되는 SBS 설 특집 리얼리티 '썸남썸녀'에서 채정안은 이혼 사실과 결혼관을 고백했다.

채정안 게이 발언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채정안 게이 발언, 세상에", "채정안 게이 발언, 그럴 것 같아", "채정안 게이 발언, 채정안을 마다하다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