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전매력 서예화 "드라마 위해 전자담배·욕설 배워"
반전매력 서예화 "드라마 위해 전자담배·욕설 배워"
  • 김세정 기자
  • 승인 2020.07.15 2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예화 (사진: 서예화 인스타그램)
서예화 (사진: 서예화 인스타그램)

배우 서예화가 뜨거운 이슈를 모으고 있다.
 
최근 SBS '편의점 샛별이', 넷플릭스 '인간수업' 등에서 반전매력을 뽐내고 있는 서예화가 화제다.

서예화는 '편의점 샛별이'에서는 주인공 김유정 친구 역인 황금비를 맡아 개성 있는 연기로 주목받고 있다.

또한 '인간수업'에서는 조건만남 여성 나성미를 맡아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있다.

특히 서예화는 워낙 '편의점 샛별이' 내 모습과 '인간수업' 내 180도 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서예화는 한 인터뷰에서 "'인간수업' 당시 지금껏 맡아본 적이 없는 역할이기에 다양한 욕설과 전자담배를 배웠다"고 전했다.

한편 연극 무대에서 연기를 시작한 서예화는 tvN '무법변호사', '그녀의 사생활'로 얼굴을 알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