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석희 선수 메모, 성폭력 피해 시기와 스케줄 흡사 "총 100p 이상 분량"…협박 정황도
심석희 선수 메모, 성폭력 피해 시기와 스케줄 흡사 "총 100p 이상 분량"…협박 정황도
  • 한겨울 기자
  • 승인 2019.02.07 0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석희 메모 (사진: SBS)
심석희 메모 (사진: SBS)

국가대표 쇼트트랙 선수로 활약 중인 심석희 선수가 성폭력 피해와 관련 유력 증거를 제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6일 경찰은 심석희 선수가 주장한 조재범 전 국가대표 코치의 성폭력 혐의와 관련해 당시 심 선수가 작성했던 메모를 증거로 채택했다고 밝혔다.

앞서 심 선수는 지난해 조 전 코치의 성폭력 혐의를 폭로, 이와 관련해 당시 피해 정황과 암담한 심경·경기 일정과 유사한 시기 등을 상세하게 기록해놓은 100쪽 이상 분량의 쪽지를 경찰에 제출했다.

또한 조 전 코치는 당시 심 선수에게 가한 성폭력 증거를 남기지 않기 위해 보안이 유지되는 SNS 메신저를 이용, "내 말을 안 들으면 알아서 하겠다" 등의 협박을 가한 정황도 드러났다.

그러나 현재까지 조 전 코치는 자신의 성폭력 혐의에 대해 결백을 호소하고 있어 향후 검찰이 심 선수의 증거와 진술 등을 통해 그에게 어떤 구형을 결정하게 될지 세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