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 '미니 건조기 선물'에 논란 일파만파…"협찬 티 너무 나더라"
박나래, '미니 건조기 선물'에 논란 일파만파…"협찬 티 너무 나더라"
  • 최진욱 기자
  • 승인 2018.10.27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나래가 선물한 미니 건조기 논란 일어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뉴스타운

박나래가 부부의 연을 맺은 동료 희극인 홍현희에게 미니 건조기를 선물해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화촉을 밝힌 홍 씨에게 박나래가 미니 건조기를 선물하자 일부 대중은 홍 씨가 속도 위반을 한 것 아니냐는 의견을 제시했다.

이에 홍 씨는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하며 논란을 종식시켰으나 박나래가 선물한 미니 건조기가 협찬이었다는 의혹이 제기돼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미니 건조기 협찬 의혹을 제기한 측은 "방영분을 보면 상표가 드러났지만 편집하지 않았다"면서 "이것이 미니 건조기가 협찬 물품이라는 증거다"라고 지적했다.

이에 더해 해당 여론은 "가전 제품을 스티로폼도 없이 배송하는 경우가 어딨냐"며 "협찬 물품 티가 너무 났다"고 성토하기도 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